검찰, LG 본사 전격 압수수색…“사주일가 탈세 혐의 수사”

실시간 뉴스

    검찰이 LG그룹 사주 일가의 탈세 혐의를 포착하고 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LG그룹 본사를 전격 압수수색했다. <사진=연합뉴스>

    [폴리뉴스 박재형 기자] 검찰이 LG그룹 사주 일가의 탈세 혐의를 포착하고 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LG그룹 본사를 전격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조세범죄조사부는 이날 본사 재무팀 등지에 검사와 수사관들을 보내 세무·회계 관련 자료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의 자료 확보에 나섰다. 

    검찰은 국세청으로부터 LG그룹 사주 일가가 소득세 등을 탈루했다는 고발을 접수하고 수사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국세청은 지난해 LG상사 세무조사를 시작으로 계열사 간 거래관계와 오너 일가의 주식변동을 들여다보는 과정에서 세금이 제대로 납부되지 않은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재형 기자 jaypark21@hanmail.net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