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자율주행차·IoT가전·반도체 등 5대 신산업에 R&D 지원 대폭 확대

실시간 뉴스

    산업기술 R&D 중 신산업 비중 30%→50%로 높인다

    [폴리뉴스 박재형 기자] 정부가 자율주행차, 사물인터넷(IoT) 가전, 반도체·디스플레이 등 신산업 분야에 대한 연구개발(R&D) 투자 지원을 대폭 확대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3일 서울 금천구 고영테크놀러지에서 ‘산업기술 R&D 전문가 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산업기술 R&D 혁신방안’을 발표했다.

    산업부는 자율주행차, IoT 가전, 반도체·디스플레이, 바이오헬스, 에너지신산업 등 5대 신산업 프로젝트에 대한 지원을 크게 늘린다.

    올해 산업기술 R&D 투자 가운데 30% 수준인 5대 신산업 비중을 오는 2022년까지 50%까지 끌어올리겠다는 계획이다.

    올해 산업기술 R&D 전체 예산 규모는 3조1600억 원으로, 이 가운데 신산업 관련 예산은 9000억 원이다.

    이와 함께 산업부는 산업 원천 기술, 업종 특화 핵심기술 등을 개발해 신산업 육성과 관련한 필수 기술을 확보해 나갈 방침이다. 이렇게 개발된 기술은 융합, 플랫폼, 실증 등을 통해 신속히 산업화하는 데 주력하기로 했다.

    박재형 기자 jaypark21@hanmail.net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