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재명 “5·18 집단학살 발포 명령 책임자 밝혀내 처벌해야”

실시간 뉴스

    “적폐 제대로 청산해야 진정한 통합 가능”

    ▲이재명 성남시장<사진 폴리뉴스DB>

    [폴리뉴스 김희원 기자]이재명 성남시장은 5·18 민주화운동 37주년을 맞은 18일 “시민들을 집단학살한 발포 명령 책임자를 반드시 밝혀내 처벌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잊지 말자. 1980년 5월, 광주시민들의 희생 위에 오늘 우리의 삶이 존재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시장은 “37주년이 지났지만 밝혀야 할 진실은 아직도 많이 남아있다”며 “5.18의 진실을 왜곡했던 세력과 그들이 행한 행위도 밝혀내야 한다. 역사를 올바로 기억하고, 적폐를 제대로 청산해야 진정한 통합이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함께 가자. 민주주의가 튼튼하게 뿌리 내리고 정의가 물결치는 대한민국, 전쟁 걱정 없는 평화로운 한반도를 만드는 것, 그것이 5.18 정신을 계승하는 길”이라며 “역사를 만드는 것은 권력자가 아니라 주권자인 국민들이다. 새로운 대한민국의 역사를 우리가 함께 써내려가자”고 밝혔다.

    이 시장은 또 “같이 부르자. 이명박 박근혜 정권이 금지했던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이 다시 시작된다”며 “새 세상에 대한 간절한 마음으로 저도 함께 불러본다”고 말했다.

     

    김희원 기자 bkh1121@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