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자립준비청년의 경제적 자립 위한 금융교육 프로그램 시행

2022.05.20 12:53:12

사회취약 계층을 위한 ESG 경영 실천

[폴리뉴스 정주희 기자] 하나은행이 아동보호시설 퇴소를 앞둔 전국 자립준비청년의 경제적 자립과 안정적인 사회정착을 위한 '열여덟 홀로서기 시즌2' 금융교육 프로그램을 시행 한다고 20일 밝혔다.

아동보호시설의 아동들은 만 18세가 되면 시설을 떠나 홀로서기를 시작한다. 최근 보호종료아동 관련법안 개정으로 경제적 지원이 확대되었지만, 여전히 퇴소 아동들은 보호 종료 후 경제적 자립을 가장 어려운 점으로 꼽고 있다.

이에 하나은행은 그룹 ESG 중장기 비전인 「Big Step for Tomorrow」에 발맞춰 진정성 있는 ESG경영 실천을 위해 자립준비청년들이 금융에 대한 건강한 가치관을 확립하고 경제 자립을 통해 사회 구성원으로서 안정적인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대면과 비대면을 병행한 맞춤형 금융교육을 시작했다.

지난해 12월 말 시작된 시즌1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금융교육협의회 전문강사의 대면 교육이 21개소 보육시설에서 완료됐다. 또 비대면 교육으로 하나금융그룹 유튜브인 하나TV를 통해 ▲소득 ▲소비와 저축 ▲취업 및 금융사기예방 등 총 3편의 콘텐츠가 게시됐다. 

이번 시즌2 프로그램은 자립준비청년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집 구하는 방법 및 금융상품 콘텐츠로 기획했다. 

특히 자립준비청년협회장 주우진 대표가 멘토로 직접 참여하여 교육 집중도와 공감도를 높였다. 또한 하나TV를 통해 ▲집 구하기 교육콘텐츠가 게시됐고 향후 ▲집 계약하기 ▲꼭 필요한 금융상품 등 총 9편의 교육 콘텐츠를 추가로 게시할 예정이다.

또 여름방학을 활용한 찾아가는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실제 자립에 성공한 선배들이 직접 후배들을 찾아가 멘토링을 해주는 '선배가 간다' 프로그램을 통해 자립을 앞둔 후배들이 시행착오를 줄일 수 있도록 지원 할 예정이다.

이날 박성호 하나은행장은 "팬데믹을 겪으며 사회취약계층의 교육격차가 더욱 심화되고 있다”며, "앞으로 자립준비청년을 위한 금융교육 뿐만 아니라, 취업 및 진로를 위한 다양한 지원 활동을 통해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서 이들의 안정적인 성장과 정착을 위해 적극 지원 할 것” 이라고 밝혔다.
 



정주희 zooey0805@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PC버전으로 보기

(07327) 서울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71 동화빌딩 1607호 | 대표전화 02-780-4392
등록번호:서울아00050 | 등록일자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주)이윈컴 김능구 | 편집인 : 박혜경
폴리뉴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00 (주)이윈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linews@poli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