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16주년 축사]더불어민주당 강창일 국회의원

2016.06.27 17:43:05

안녕하십니까. 제주시 갑 국회의원 강창일입니다.

폴리뉴스 16주년 창간 기념식과 상생과 통일포럼 초청강연회를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또한, 폴리뉴스 16주년 창간 기념식과 상생과 통일포럼 초청강연회를 위해 물심양면 고생을 아끼지 않으신 김능구 폴리뉴스 발행인과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또한, 바쁘신 와중에서 폴리뉴스 16주년 창간 기념식과 상생과 통일포럼 초청강연회를 빛내주기 위해 참석해 주신 ‘박승’전 한국은행 총재님과 내외귀빈 여러분 감사합니다.

2000년 창간이후 정치 전문 매체로 자리 잡은 폴리뉴스는 대한민국 정치 발전을 위해 많은 노력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또한 2014년 경제뉴스부문을 보강하여 인터넷 종합미디어로 발전하였습니다.

최근 대한민국 경제는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소비심리 위축으로 인한 내수경기 침체, 친 대기업 중심의 현 정부정책 등으로 생산성 저하와 고용창출 저하가 발생하였고, 그 결과 서민들은 허리띠를 더욱 졸라매야 하는 어려운 상황에 처하게 되었습니다.

어려운 경제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필요한 방안을 모색하고, 다양한 의견 수렴을 위한 공론의 장인 상생과 통일포럼 초청강연회의 의미는 더욱 중요합니다.

여러 사람이 마음과 뜻을 합치면 어떤 어려움도 극복할 수 있다는 의미를 지닌 사자성어 절전지훈과 같이 어려운 대한민국 경제 현실을 극복하기 위해 모이신 여러분들의 많은 의견교류를 통해 다양한 방안이 모색되어 경제 현실 극복에 이바지하는 좋은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다시 한 번 폴리뉴스 16주년 창간 기념식 및 상생과 통일포럼 초청강연회를 축하드리며, 폴리뉴스의 무궁한 발전과 더불어 인터넷 종합미디어 선구자 역할을 해주시리라 기대합니다.

끝으로 폴리뉴스 16주년 창간 기념식 및 상생과 통일포럼 초청강연회 참석자를 비롯한 관계자 여러분의 가정에 행복과 건강이 늘 함께하시길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김동용 cks840703@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PC버전으로 보기

(07327) 서울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71 동화빌딩 1607호 | 대표전화 02-780-4392
등록번호:서울아00050 | 등록일자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주)이윈컴 김능구 | 편집인 : 박혜경
폴리뉴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00 (주)이윈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linews@poli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