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1 (목)

  • 흐림동두천 23.8℃
  • 구름조금강릉 23.1℃
  • 흐림서울 24.5℃
  • 흐림대전 24.1℃
  • 구름많음대구 27.8℃
  • 구름많음울산 28.9℃
  • 구름많음광주 25.2℃
  • 구름조금부산 29.1℃
  • 흐림고창 25.3℃
  • 흐림제주 27.0℃
  • 흐림강화 25.8℃
  • 흐림보은 22.0℃
  • 흐림금산 23.4℃
  • 흐림강진군 26.5℃
  • 구름많음경주시 28.1℃
  • 구름조금거제 27.5℃
기상청 제공

금융·증권


배너
배너

서울시장 야권 후보 단일화에 관련 테마주 출렁

 

 

[폴리뉴스 신미정 기자]  4월 7일로 예정된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앞두고 여야 서울시장 후보가 확정됐다는 소식과 여론조사 결과가 알려지면서 정치인과 관련된 주식, 일명 정치 테마주가 크게 변하고 있다.

오세훈, 안철수 후보의 테마주가 극명한 희비를 보인 것은 23일이다. 야권 유력주자였던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와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가 경합을 벌여, 이날 오세훈 후보가 단일화 후보로 최종 확정됐다.

진양그룹 4기업 진양사업·진양화학·진양폴리·진양홀딩스는 대표적인 오세훈 관련주다. 진양 3개 기업의 지주회사인 진양홀딩스의 대표 양준영 부회장이 오세훈 후보와 고려대 동문이라는 사실 때문이다.

몇년전 진양화학과 진양산업은 공시를 통해 “양준영 이사는 오세훈 전 시장과 일면일식도 없는 사이다”며 “현재까지도 공적으로나 사적으로나 오세훈 전 시장과 아무런 관련이 없다”고 발표하기도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23일 야당후보 선거결과 공개 직후 4개 기업 주가가 일제히 급등세를 보였다.

23일 진양산업은 전날보다 1650원(22.03%) 상승한 9140원에 마감했다. 진양화학은 960원(20.87%) 상승한 5560원에, 진양폴리는 530원(14.21%) 상승한 4260원에 마감했다. 진양홀딩스는 135원(4.74%) 상승한 2985원에 거래를 마쳤다.  

반면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 관련주는 야권 단일화 후보 결과 발표 후 급하락했다.

안철수 정치 테마주는 안랩과 까뮤이엔씨다. 안랩은 과거 안철수 후보가 몸담았던 곳이자 현재도 대주주로 있는 곳이다. 23일 단일화 후보 발표가 있던 날 안랩은 전날보다 1만 1500원(15.37%) 하락한 6만 3300원으로 마감했다. 24일에도 하락률은 줄었지만 전날보다 1200원(1.90%) 하락한 6만 2100원에 마감했다.

까뮤이엔씨 주가도 대폭 하락했다. 까뮤이엔씨는 사회이사가 2017년 안 대표의 대통령 당선 지지모임인 ‘국민과 함께하는 전문가 광장’ 상임대표를 역임했다는 이유로 관련주가 됐다. 23일 까뮤이엔씨 주가는 전날보다 635원(21.10%) 하락한 2375원으로 마감했다. 24일에는 150원(6.32%)하락한 2225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23일 야권 대표로 오세훈 후보가 확정된 날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후보 관련주도 함께 상승세를 보였다. 야권 후보로 확정된 오세훈 후보는 오는 4월 7일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서울시장직을 두고 경쟁한다.

박영선 후보 테마주는 IMBC가 있다. 박 후보가 MBC 아나운서 출신이라는 이유에서다. 이날 IMBC 주가는 전날보다 840원(19.63%) 오른 5120원에 마감했다.

24일에는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두 후보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 자료에 따르면 오세훈 후보가 박후보를 약 20%포인트 격차로 우위를 나타냈다.

여론조사전문기관 리얼미터에 따르면 지난 22-23일 서울 거주 18세 이상 1042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오세훈 후보는 48.9%, 박영선 후보는 29.2%의 지지율을 보였다. 오세훈 후보는 국민의힘 지지층(93.3%), 보수층(76.0%), 60세 이상(70.2%), 가정주부(62.8%) 등에서 평균 대비 높은 지지를 받았다. 박 후보는 민주당 지지층(88.9%), 진보층(59.5%), 40대(53.5%)에서 상대적으로 높은 지지율을 받았다.

두 후보가 지지율 격차를 보였음에도 불구하고, IMBC 주가도 상승했다. 이날 410원(8.01%)오른 5530원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같은날 오세훈 테마주는 전반적으로 상승세를 보였다. 진양화학은 640원(11.51%) 오른 6200원에, 진양폴리는 250원(5.87%) 오른 4510원에 마감했다. 진양홀딩스는 65원(2.18%) 상승한 305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진양사업은 170원(1.86%) 소폭 하락한 8970원에 마감했다.










[카드뉴스] KT&G의 '바다 환경'을 지키기 위한 노력을 소개합니다

[폴리뉴스 김상준 기자] "여름철이면 생각나는 바다. 우리 모두가 환경 오염의 심각성을 환기하고 생태계 보호의 중요성을 공감해 환경보호를 실천하도록 KT&G도 함께 노력하겠습니다" 지구 표면 2/3 이상을 차지하며 30만여 종의 생물이 살고 있다는 생명의 보고, 바다! 특히 여름철, 휴가를 갈곳으로 가장 먼저 떠올리곤 합니다. 2015년 세계자연기금(WWF)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바다의 자산 가치는 24조달러(2경9000조) 이상입니다. 휴가철에 보는 아름다운 경관뿐만 아니라 경제적 자산으로서도 바다는 매우 소중하고 가치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렇게 소중한 바다가 환경오염으로 인해 심각한 위험에 처해 있습니다. 일회용품 소비가 급증하면서 해양 쓰레기로 인한 생태계 피해가 심각한 수준입니다. 여러 단체가 바다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는 가운데, KT&G 역시 '바다환경 지키기'에 적극 동참하고 있습니다. KT&는 2022년해양환경공단, 사단법인, 동아시아바다공동체 오션과 함께 바다를 지키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 협약은 올해 다양한 해양 환경 활동을 추진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특히 해양 오염 심각지역 실태조사

[카드뉴스] 팽팽한 찬반 논란의 '지역상권법'…뭐길래

[폴리뉴스 김미현 기자] ‘지역상권 상생 및 활성화에 관한 법률안(지역상권법)’제정을 놓고 찬반 의견이 팽팽하게 맞붙고 있습니다. 이 법은 지역상생구역이나 자율상권구역으로 지정된 지역에 스타벅스 같은 대기업 계열 점포의 출점을 제한하는 것이 골자입니다. 대상은 유통산업발전법(유통법)과 중소기업 적합업종제도 등에 포함되지 않아 규제를 받지 않는 대기업입니다. 법안이 시행될 경우대기업이 운영하는 직영 점포의 신규 매장을 열기 위해서는 지역상인의 동의를 받아야 합니다. 이는 임대료 상승에 따른 소상공인의 내몰림 현상(젠트리피케이션) 문제를 막고자 마련됐습니다. 복합 쇼핑몰이 들어오면 주변 임대료가 뛰는 경향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를 두고 유통업계는 소비자들의 편의성을 떨어뜨리는 과도한 중복 규제라고 반발에 나섰습니다. 또 재산권과 영업의 자유를 침해하는데다 대기업 프랜차이즈보다 자영업체의 고용률이 낮아질 가능성도 우려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지역상권의 특색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해당 법안의 제정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나옵니다. 소상공인과 대기업 모두'상생'을 이룰 수 있는정책이 절실한 때입니다.


YPT테니스 봉사팀 경기도 하남시 장애인들과 테니스 소통
YPT테니스 봉사팀(회장 최기훈)이 7월21일경기도'하남시장애인복지관'에서 윤슬중학교 학생들과 테니스 봉사활동에 참여해눈길을 끌고 있다. YPT테니스 봉사팀은 경기도 양평에서 테니스 봉사활동을 하다가 '하남시장애인복지관'에서 매직 테니스로 봉사활동을 하는 모습을 보고 'YPT테니스봉사팀'에게요청하여 진행했다고 한다. 또한, 윤슬중학교 학생들은 여름방학을 맞이해봉사활동에함께 참여했다.방학 프로그램에매직테니스 수업이 개설되면서수업과 봉사를 연계하여 학생들에게 장애인들과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갖게 됐다.'하남시장애인복지관'은 소통과 섬김으로 나눔을 실천하는 복지관으로서 최고의 교육시설을 갖추고 있다. 한편, 최기훈 봉사팀 회장은 "봉사를 할 수 있게 자리를 마련해줘서 뜻깊은 시간이 되었다."며, 김진 봉사팀일원도 "테니스를 사랑하는 동호인으로서 제가 할 수 있는 운동으로 장애인분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사실이 너무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안유하, 찬슬 윤슬중학교 학생은 "장애인 분들이테니스를 하면서재밌고, 만족해하시는 모습을 보고 정말 보람 찼고, 이렇게 실습하면서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다음번에도 이렇게 기회가 온다면 다시 하고 싶습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