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1 (일)

  • 구름많음동두천 13.7℃
  • 맑음강릉 8.6℃
  • 맑음서울 15.1℃
  • 맑음대전 18.9℃
  • 맑음대구 21.9℃
  • 맑음울산 19.5℃
  • 맑음광주 18.1℃
  • 맑음부산 16.0℃
  • 맑음고창 16.2℃
  • 맑음제주 18.3℃
  • 맑음강화 11.8℃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9.7℃
  • 맑음강진군 15.4℃
  • 맑음경주시 21.0℃
  • 맑음거제 15.3℃
기상청 제공

[카드뉴스] 현대차의 첫 전기차 아이오닉5, 어디까지 왔나

[폴리뉴스 강필수 기자] 현대자동차가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첫 번째 모델인 ‘아이오닉 5(IONIQ 5)’ 공개를 앞두고 있습니다.

아이오닉은 전기차 전용 플랫폼이 적용된 현대차의 순수 전기차 브랜드입니다.

아이오닉이라는 이름은 이온(Ion)과 유니크(Unique) 조합으로 구성됐습니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브랜드로 2024년까지 ▲준중형 CUV ▲중형 세단 ▲대형 SUV 총 3종의 전용 전기차 라인업을 갖출 계획입니다.

공개를 앞둔 아이오닉 5는 현대자동차그룹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를 최초로 적용한 모델입니다.

E-GMP는 1회 충전으로 국내 기준 500km 이상을 주행할 수 있습니다.

800V 충전 시스템을 갖춰 초고속 급속충전기 이용시 18분 이내 80% 충전도 가능합니다.

차량 외관에는 브랜드의 핵심 디자인 요소인 ‘파라메트릭 픽셀’과 자연친화적 컬러 및 소재가 반영됐습니다.

차량 내부는 친환경 소재와 공법으로 모빌리티의 지속가능성을 강조했습니다.

가죽 시트 일부와 암레스트에 재활용 투명 페트병을 분쇄·가공한 직물을, 도어·대쉬보드·천정과 바닥 부분에는 사탕수수에서 추출한 바이오 소재를 사용했습니다.

현대차는 앞으로 나올 아이오닉 모델에도 친환경 소재와 공법을 적용할 계획입니다.

아이오닉 5는 2월 23일 오후 4시 온라인으로 세계 최초 공개 행사를 갖고 모습을 드러낼 예정입니다.

강필수 기자

정치경제부에서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를 중심으로 정책을 취재합니다. 자동차, 항공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프로필 사진







[김능구의 정국진단] "뚜렷해진 이재명 1강 체제, 대권구도의 흐름과 변수는?"
김능구 김능구의 정국진단, 오늘은 이강윤 한국사회여론연구소 소장님을 모시고 최근 여론조사에 나타난 대권구도의 흐름과 의미, 변수를 살펴보겠습니다. 앞으로 매월 3주차에 ‘김능구와 이강윤의 여론조사 대해부’란 이름으로 진행하려고 합니다. 직접 자기 소개를 하시죠. 이강윤 저는 동아일보에서 기자 생활을 시작했고, 방송판 한겨레라고 할 수 있는 미디어협동조합 국민TV 에서 보도편집 담당 이사를 했습니다. 노무현 정부 때 4년 정도 공무원 생활을 했고, 지금은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사회여론연구소 KSOI의 소장을 맡고 있습니다. 김능구 선배와 함께 좋은 프로그램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김능구 새해 들어 정치권의 관심이 4월 재보궐선거에 쏠려있지만, 1년 앞으로 다가선 대선의 흐름에도 상당한 변화가 나타나고 있습니다. 가장 최근 발표된 것이 2월 6~9일 SBS가 입소스에 의뢰한 조사인데, 이재명 28.6%, 이낙연 13.7%, 윤석열 13.5%입니다. SBS가 신년여론조사로 발표한 것과 비교하면 한 달 새에 이재명 지사는 5%p 상승, 이낙연 대표와 윤석열 총장은 각각 3%p와 5%p 하락했습니다. 그야말로 이재명 1강 체제가 뚜렷해진 느낌인데,

[김능구의 정국진단] 염태영 민주당 최고위원(수원시장)③ “4차 재난지원금, 손실보상금제 방식으로 금지·제한업종에 집중해야”
[폴리뉴스 대담 김능구 대표, 정리 김자경 기자] “4차 재난지원금은 정부가 손실보상금제의 기본정신을 차용한 방식으로 설계해야 한다. 규모를 그 정도로 올려야 된다.”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인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난 10일 수원시 대외협력사무소에서 <폴리뉴스> 김능구 대표와 가진 ‘정국진단’ 인터뷰에서 “정부가 여러 형태로 소상공인을 돕고 있지만 워낙 부족하다.”면서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일제히 문을 못 열게 했던 금지업종이나 제한업종에 대해서는 정부나 지방정부가 책임을 져야 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경기 진작을 위해 전국민에게 지급하는 것이 적절한 시점은 아니다. 지금은 손실이 워낙 커진 자영업자들께 집중해주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염 시장은 코로나 발병 초 수원이 확진비율 1% 이내로 상당히 선방했으나 최근 전국 평균에 가까워지고 있는 것에 대해 “지자체 단위로 아무리 잘한다 해도 감염경로를 모르는 확진자가 계속 발생하면 개별 대책은 크게 의미가 없다.”며 ‘전국민 신속항원검사’ 필요성을 주장했다. 그는 “방역당국에서는 수만 명이 확진자로 발생하면 이들을 치료할 의료시설이 부족해 혼란이 더 초래된다고 한다. 하지만 특별

[카드뉴스] 현대차의 첫 전기차 아이오닉5, 어디까지 왔나

[폴리뉴스 강필수 기자] 현대자동차가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첫 번째 모델인 ‘아이오닉 5(IONIQ 5)’ 공개를 앞두고 있습니다. 아이오닉은 전기차 전용 플랫폼이 적용된 현대차의 순수 전기차 브랜드입니다. 아이오닉이라는 이름은 이온(Ion)과 유니크(Unique) 조합으로 구성됐습니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브랜드로 2024년까지 ▲준중형 CUV ▲중형 세단 ▲대형 SUV 총 3종의 전용 전기차 라인업을 갖출 계획입니다. 공개를 앞둔 아이오닉 5는 현대자동차그룹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를 최초로 적용한 모델입니다. E-GMP는 1회 충전으로 국내 기준 500km 이상을 주행할 수 있습니다. 800V 충전 시스템을 갖춰 초고속 급속충전기 이용시 18분 이내 80% 충전도 가능합니다. 차량 외관에는 브랜드의 핵심 디자인 요소인 ‘파라메트릭 픽셀’과 자연친화적 컬러 및 소재가 반영됐습니다. 차량 내부는 친환경 소재와 공법으로 모빌리티의 지속가능성을 강조했습니다. 가죽 시트 일부와 암레스트에 재활용 투명 페트병을 분쇄·가공한 직물을, 도어·대쉬보드·천정과 바닥 부분에는 사탕수수에서 추출한 바이오 소재를 사용했습니다. 현대차는 앞으로 나올 아이오닉 모

[카드뉴스] 2·4대책 신규 부동산 취득 시 현금청산…재산권 침해 논란

[폴리뉴스 이민호 기자]홍남기 경제부총리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7일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에서 2ž4공급대책 발표일 이후 사업구역 내에 부동산을 취득하면 우선공급권을 주지 않고 현금청산하겠다는 정부 계획에 대한 의견을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이날 회의에서 “현행 토지보상법 체계상 기존 소유자의 재산에 대한 보상은 현금보상이 원칙”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그는 “감정평가후 실시하는 보상은 헌법상 정당보상”이라면서 “대책 발표일 이후 부동산 취득 시 우선권 미부여는 도심 내 대규모 주택 공급의 사업 초기 단기적 시장 불안을 최소화하기 위한 정책적 고민의 결과였다”고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가 언급한 2·4 대책은 국토교통부가 지난 2월 4일 ‘공공주도3080+ 대도시권 주택공급 획기적 확대방안’을 뜻합니다. 2025년까지 서울 32만호, 전국 83만호 주택 부지를 공급한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공공이 주도해서 역세권과 준공업지역 등에 고밀도로 주택을 공급하는 ‘도심 공공주택 복합사업’과 기존 정비구역을 비롯해 낙후 지역을 공공 주도로 재개발ž재건축을 시행하는 ‘공공직접시행 정비사업’이 핵심 사업으로 꼽힙니다. 정부는 공공이 사업을 주도해 이해 관계를 조율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