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4 (화)

  • 흐림동두천 4.4℃
  • 흐림강릉 9.6℃
  • 흐림서울 6.2℃
  • 맑음대전 9.4℃
  • 맑음대구 12.5℃
  • 구름조금울산 13.6℃
  • 맑음광주 11.6℃
  • 맑음부산 14.8℃
  • 구름조금고창 9.7℃
  • 맑음제주 12.1℃
  • 구름많음강화 6.2℃
  • 구름많음보은 9.6℃
  • 구름조금금산 9.9℃
  • 구름조금강진군 12.2℃
  • 구름많음경주시 12.5℃
  • 맑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교통·유통·물류

아시아나항공 후원,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AISFF)’ 개막

아시아나항공이 후원하는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AISFF: Asiana International Short Film Festival)’가 22일 개막한다.

22일~25일 씨네큐브 광화문에서 열리는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에 맞춰 진행된다.

우선 영화제 기간을 6일에서 4일로 단축했다. 개막식(22일 오후 7시)과 폐막식(25일 오후 7시)은 게스트 및 관객 없이 온라인으로 진행하며 네이버TV가 생중계한다.

사전 예방 조치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적용해 온라인 예매 및 현장 발매할 예정이고, 현장에서는 QR 체크인과 발열 체크 등을 진행하고 손 소독제와 여분 마스크를 비치해 방역에 만반의 준비를 다했다.

이번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는 124개국에서 5110편이 출품돼, 국제경쟁부문, 국내경쟁부문, 뉴필름메이커부문의 작품들이 선정되었으며, 특별 상영을 비롯해 총 30개국 83편이 상영된다.

특히 이번 영화제에서는 특별프로그램으로 <센트럴파크 10주년 특별전>을 선보이는데, 독립 영화계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감독들의 이전 단편 영화들도 초청 상영한다.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카드뉴스] K뉴딜, 지속가능한 경제사회로의 전환

코로나는 인류에게 공통의 시험문제를 주었다. 新문명의 주인공, 누가 될 것인가? 코로나가 던지는 질문: 인간이란 무엇인가? 마스크 없이 사는 세계 최초의 나라 한국판 뉴딜 전략 삶의 질 1등 국가 -내 삶을 바꾸는 뉴딜, 내 지역을 바꾸는 뉴딜, 한반도의 미래를 바꾸는 뉴딜 새로운 나라, 문명 창조 국가 한국판 뉴딜 자신감을 갖자 변방의 진(秦)은 중국을 창조 후진국 반도국가 그리스는 서양의 기원을 잉태 저지대의 작은 땅 네덜란드, 자본주의와 근대 서양의 시작 한국판 뉴딜로 진화하자 호모 사피엔스(“지혜로운 인간”) 한국판 뉴딜 성공한다면 싱가포르식 선진 시스템 도입 ⇒ 한국 경제규모 3조6천억 달러 실리콘밸리식 혁신 경제 ⇒ 한국 경제규모 6조 달러(세계 3위) 네덜란드식 스마트 팜 ⇒ 한국 농촌 세계 농업 수출 확대 데이터 댐을 통한 국민 건강 부문의 변화 디지털 집현전: 공공도서관을 학교, 마을, 국민들에게 자료의 신속한 디지털화 국가전자도서관의 고도화 → 체계적인 통합 전자도서관 구축 교육판 넷플릭스의 창조 한국판 뉴딜에 대한 우려① 너무 성급한 것 아닌가 -거대한 정책들이 성과를 보이기 위해서는 발전과 진화의 시간 필요(약 5~10년) · 루즈벨트의

[카드뉴스] 코로나19를 예방하는 방법

일상생활에서 5가지 전파위우험 조건에 유의하여 코로나19를 예방하는 방법 계속되는 코로나19 확산세에도 끝까지 방역에 참여하는 시민 여러분! 마스크 착용 유무, 접촉 시간, 환기 상태, 밀집도, 비말 발생 여건 등 5가지 전파위험 조건에 유의하여 일상생활에서 코로나19를 예방합시다. 1. 혼잡한 지하철에서 전화 통화하기 마스크 착용시 : 높음 마스크 미착용시 : 높음 2. 창문을 열어 둔 승용차에서 대화하기 마스크 착용시 : 낮음 마스크 미착용시 : 중간 3. 학교 교실에서 질문에 답하며 수업하기 마스크 착용시 : 중간 마스크 미착용시 : 높음 4. 야외카페에서 차 마시며 대화하기 마스크 착용시 : 낮음 마스크 미착용시 : 중간 5. 사람이 많은 극장에서 영화관람하기 마스크 착용시 : 높음 마스크 미착용시 : 높음 -서울시 공공보건의료재단 제공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