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8 (월)

  • 구름조금동두천 24.3℃
  • 맑음강릉 23.7℃
  • 구름많음서울 24.8℃
  • 구름조금대전 23.9℃
  • 구름많음대구 22.9℃
  • 구름조금울산 21.4℃
  • 맑음광주 23.7℃
  • 구름많음부산 23.5℃
  • 구름조금고창 24.6℃
  • 구름조금제주 23.3℃
  • 구름조금강화 23.7℃
  • 구름조금보은 22.4℃
  • 구름많음금산 24.0℃
  • 구름많음강진군 24.1℃
  • 구름많음경주시 23.0℃
  • 구름조금거제 22.7℃
기상청 제공

정치

文대통령 국가조찬기도회 영상메시지 “방역 협조에 감사”

“기독교가 국민의 마음을 하나로 모아준다면 코로나도 반드시 극복할 수 있을 것”

[폴리뉴스 정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사상 처음으로 온라인으로 진행된 국가조찬기도회에 “국가의 방역에 협조해주신 것에 감사드리며, 오늘 온라인 국가조찬기도회를 통해 하나님의 크신 은혜를 실천하게 된 것을 뜻 깊게 생각한다”며 기독교계에 감사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내외 교계 관계자 50여명이 화상회의 플랫폼 ‘줌(Zoom)’을 통해 원격으로 진행된 조찬기도회 영상메시지를 통해 이같이 밝히고 “서로의 온기를 느끼며 기도하는 기쁨은 다음으로 미루게 되었지만,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덕분에 세계 여러 나라의 해외지회와 전 세계 디아스포라가 함께 예배를 드릴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또 문 대통령은 “코로나를 극복하는 과정에서 ‘신앙인의 자부심’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게 된다. 이 땅의 신앙인들은 복음이 채 자리 잡기 전부터 기꺼이 민족의 운명을 책임지고자 했다”며 “3·1독립선언의 민족대표 서른세 명 중 기독교인이 열여섯 명에 이를 정도였다”고 얘기했다.

이어 “근대 교육과 의료를 도입했고, 민주화 운동에 앞장서며 국민을 섬겼다”며 “남북교류를 위한 오늘날의 노력에 이르기까지 기독교는 우리나라의 개화와 독립과 발전을 이끌었다”고 역사 속에서의 기독교계의 역할을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아울러 “코로나를 극복하는 과정에서는 ‘두세 사람이 내 이름으로 모인 곳에는 나도 그들 중에 있느니라’라는 말씀에 따라 비대면 예배를 실천하고, 나와 우리를 함께 지키기 위해 노력했다”며 “지금까지 해왔듯이 기독교가 국민의 마음을 하나로 모아주신다면 코로나도 반드시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비대면 예배를 실천해준데 대해 언급했다.

또 추석을 맞아 “민족의 대명절 한가위를 앞두고 있다. 그리운 가족과 친지, 친구들을 만나러 고향에 달려가고 싶은 마음이 얼마나 크시겠나? 만류할 수밖에 없는 정부가 참으로 송구스럽고 안타깝다”며 “간절한 마음을 달래고 계실 국민들, 어려운 시기 더 큰 위로와 용기가 필요한 이웃들을 위해 따뜻한 기도를 나눠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정부는 코로나가 완전히 종식될 때까지 비상한 경각심을 유지하면서 방역도, 경제도 반드시 지켜내는 것으로 보답하겠다”고 강조했다.

정찬 기자

청와대를 출입하면서 여론조사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청와대를 중심으로 돌아가는 정치-외교-안보-통일 등의 현안을 정확하게 보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프로필 사진


















[이슈] 국민의힘, 21대 첫 국정감사…북 피살 공무원·추미애 대형 이슈 총력
추석 연휴가 끝나면 오는 10월 7일부터 국정감사가 시작된다. 당 혁신 작업을 진행하고 있는 제1야당 국민의힘은 당명과 정강·정책을 개정하고, 당색과 로고를 확정해 당 쇄신 작업 1단계를 마무리했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회 체제’에서 내년 보궐선거를 앞둔 국민의힘은 중도층 지지를 얻고 답보 상태인 당 지지율도 회복하기 위해 이번 국정감사에 일제히 공을 들일 전망이다. 각종 제보센터 창구를 열어 민심을 파악한 국민의힘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 의혹은 물론 최근 발생한 서해상 공무원 피살 사건까지 총공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공무원 피살 사건 대형 이슈 급부상 서해상에서 북한군에 의한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 소속 공무원 피살 사건이 발생하자 국민의힘은 추석 밥상머리 민심을 놓치지 않기 위해 공세에 나서고 있다. 자칫 국민의 사망을 ‘정쟁 도구화’ 한다는 비판이 나올 수 있음에도 27일 청와대 앞에서 진상 촉구하는 릴레이 1인 시위를 벌이는 등 군 통수권자인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하고 있다. 앞서 국민의힘은 국회 본회의 긴급현안질의 요구했지만, 민주당의 거부한만큼 이번 국감에서 공무원의 실종 경위와 해경의 당시 수색 상황, 공무원 실종 당시 수색에 국방부


[김능구의 정국진단] 이학영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장⓷ "중소기업 적합업종에 대기업 진입, 산업 생태계 교란 우려"
[폴리뉴스 김유경 수습기자] 21대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장을 맡은 이학영 더불어민주당 의원(3선·군포시을)이 “중소기업 적합업종에서 해제된 중고차 매매업에 대해, 대기업이 진출하는 상황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며 “영세자영업자들의 입장을 최대한 고려해야 한다”고 말했다. <폴리뉴스>는 지난 23일 창간 20주년 특집으로 국회 상임위원장과의 만남뷰를 진행했다. 본지 김능구 발행인은 이학영 산자위원장을 국회 본청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장실에서 만나 인터뷰했다. 3선 중진인 이학영 산자위원장은 평생을 시민사회 운동에 헌신해온 ‘시민사회 대부’라 불리는 의원이다. 이 위원장이 최근 관심을 두고 있는 현안은 중고차 매매 시장의 대기업 진입 문제다. 지난해 2월 중고차 매매업이 중소기업적합업종에서 해제됐다. 대기업도 중고차 매매에 뛰어들 수 있게 된 것이다. 정부는 중고차 매매업을 다시 소상공인 생계형 적합업종으로 지정할지를 놓고 고심 중이다. 이 위원장은 “시장에서 불리한 지위에 있는 쪽(영세소상공인)이 피해를 입을 수 있는 만큼 대책 마련 전에 섣부르게 규제를 풀어선 안 된다”는 입장이다. 이 의원은 산업계 규제에 대한 정치인의 자세를


文대통령 국가조찬기도회 영상메시지 “방역 협조에 감사”
[폴리뉴스 정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사상 처음으로 온라인으로 진행된 국가조찬기도회에 “국가의 방역에 협조해주신 것에 감사드리며, 오늘 온라인 국가조찬기도회를 통해 하나님의 크신 은혜를 실천하게 된 것을 뜻 깊게 생각한다”며 기독교계에 감사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내외 교계 관계자 50여명이 화상회의 플랫폼 ‘줌(Zoom)’을 통해 원격으로 진행된 조찬기도회 영상메시지를 통해 이같이 밝히고 “서로의 온기를 느끼며 기도하는 기쁨은 다음으로 미루게 되었지만,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덕분에 세계 여러 나라의 해외지회와 전 세계 디아스포라가 함께 예배를 드릴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또 문 대통령은 “코로나를 극복하는 과정에서 ‘신앙인의 자부심’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게 된다. 이 땅의 신앙인들은 복음이 채 자리 잡기 전부터 기꺼이 민족의 운명을 책임지고자 했다”며 “3·1독립선언의 민족대표 서른세 명 중 기독교인이 열여섯 명에 이를 정도였다”고 얘기했다. 이어 “근대 교육과 의료를 도입했고, 민주화 운동에 앞장서며 국민을 섬겼다”며 “남북교류를 위한 오늘날의 노력에 이르기까지 기독교는 우리나라의 개화와 독립과 발전을 이끌었다”고 역사 속에서의 기독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