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3 (수)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1.0℃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3.2℃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정치

[MBC 100분 토론] 여야 대권주자 기본소득 격돌...이재명 '보편지급' - 원희룡 '선별지급'

李 "부자 조세 감면 혜택 줄여 전국민 연 50만 원씩 주자"
元 "생존 유지 해야 하는 이들, 소액으로는 실효성 없어"

현직 광역자치단체장으로 여야 대권주자로 거론되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기본소득을 두고 10일 MBC <100분 토론>에 출연해 토론을 벌였다.  

이재명 지사는 보편성 차원에서 전 국민에게 수혜가 돌아갈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고, 원희룡 지사는 국가 재정을 고려해 취약 계층에 더 많은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선별 지급하는 것이 더 효과적이라고 맞섰다. 이날 토론에는 <노동의 종말> 저자이자 세계적인 경제학자 제레미 리프킨 교수도 미국에서 화상으로 함께 참여했다. 

이 지사는 "부자 정당이자 기득권 정당인 국민의힘은 왜 선별지급을 주장하고, 더불어민주당은 왜 보편지급을 하자고 할까"라며 "선별지급은 부자들의 (조세) 부담을 줄여주기 위한 술책일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1차 재난지원금을) 가구당 100만 원 정도 줬더니 만족이 높았다"며 "그걸 1년에 두 번 정도 해보고, 주로 부자들이 받는 연간 50조∼60조원의 조세감면 혜택을 절반 정도로 줄이면 약 25조원 정도가 쌓여 전 국민에게 50만 원씩 나눠 줄 수 있다"고 덧붙였다. 

또 "전원에게 지급하되 지역화폐로 지급하면서 일정 기간 내 사용하도록 하면 영세 자영업자의 매출이 늘어나는 순환효과가 발생할 것"이라며 "경기도의 경우 (긴급재난지원금을) 지역화폐로 지급했는데 매출이 늘었고, 유용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원 지사는 "복지를 넓히려면 제한된 예산으로, 국민이 동의하는 조세 부담을 갖고 써야 한다"며 "부자들에게까지 조금씩 나눠주며 그 거액을 'N분의 1'로 큰 효과 없이 쓰는 것보다는 취약한 복지망을 확충하는 데에 써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마음 같아서는 모두에게 똑같이 주고 싶지만, 생존 위협에 처한 분들은 소액을 줘서는 실효성이 없다"며 "자영업자와 프리랜서 등에 대해서는 소액이 아닌 생존의 기반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돕는게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원 지사는 "기초생활수급자 지원 혜택을 두 배로 늘리면 12조원이 든다"며 "26조원이라면 기초연금과 기초생활수급자 구제를 두 배로 늘릴 수 있는 예산인데, 조금씩 나눠주는 것으로 '맛보기' 삼는 건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기본소득 도입 필요성과 관련해 이 지사는 “한쪽에 쌓인 과도한 초과이익을 공평하게 나눠야 한다”며 “로봇세, 탄소세 등으로 세금을 거둬 나누면 된다”고 말했다. 또 국가 부채가 늘어난다고 해도 개인 부채는 반드시 갚아야 하지만, 국가 부채는 숫자만 고쳐쓰는 것이기에 큰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반면 원 지사는 "기본소득은 우리가 가야 할 방향"이라고 공감하면서도 “복지 국가가 조금씩 실험하고 있는 부분을 전격적으로 도입하자는 건 조금 무모한 것"이라며 증세는 하되 그 증세는 "생산력과 경쟁력을 저해하지 않는 고난도의 일을 대한민국 대통령이 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오수진 기자

독자를 위로하고 기쁨을 주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프로필 사진








[21대 국회 빛나는 초선] 정태호 민주당 전략기획위원장 ③ "안철수 서울시장 출마는 '궁여지책', 국민의힘은 딜레마"
[폴리뉴스 대담 김능구 대표, 정리 이승은 기자] 내년 4월 7일 보궐선거 더불어민주당 선거기획단 간사와 민주당 전략기획위원장를 맡은 정태호 의원은 부동산 문제와 서울시장선거의 관계에 대해 "이 문제를 잘 해결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래서 변창흠 국토교통부 내정자(현 장관) 역할이 굉장히 중요하다"며 "그분의 능력과 부동산 문제 해결에 대한 정책적 능력을 봐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태호 의원은 2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진행된 폴리뉴스 창간 20주년 기념 빛나는 초선 특집 인터뷰에서 내년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와 관련해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정 의원은 변 내정자(현 장관)에 대해 "모든 사람이 집을 지을 때가 없다고 하는데, 변 장관은 집 지을 곳이 많다고 한다"며 "수십만 채가 공급이 가능하다고 한다. 박근혜 대통령 때는 부동산 공급 정책이 전혀 없었다. 입주하는 아파트가 없었다. 변 장관은 공급에 대해 해법을 가지고 있는 분이기 때문에, 적어도 부동산에 대해선 최고 전문가다. 땅은 안 보이지만, 어떻게 땅을 만들 수 있는지를 알고 있는 분"이라고 평가했다. 최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서울시장 출마 선언을 한 것에 대해서 정 의원은 "그 분은 정치할

[카드뉴스] K뉴딜, 지속가능한 경제사회로의 전환

코로나는 인류에게 공통의 시험문제를 주었다. 新문명의 주인공, 누가 될 것인가? 코로나가 던지는 질문: 인간이란 무엇인가? 마스크 없이 사는 세계 최초의 나라 한국판 뉴딜 전략 삶의 질 1등 국가 -내 삶을 바꾸는 뉴딜, 내 지역을 바꾸는 뉴딜, 한반도의 미래를 바꾸는 뉴딜 새로운 나라, 문명 창조 국가 한국판 뉴딜 자신감을 갖자 변방의 진(秦)은 중국을 창조 후진국 반도국가 그리스는 서양의 기원을 잉태 저지대의 작은 땅 네덜란드, 자본주의와 근대 서양의 시작 한국판 뉴딜로 진화하자 호모 사피엔스(“지혜로운 인간”) 한국판 뉴딜 성공한다면 싱가포르식 선진 시스템 도입 ⇒ 한국 경제규모 3조6천억 달러 실리콘밸리식 혁신 경제 ⇒ 한국 경제규모 6조 달러(세계 3위) 네덜란드식 스마트 팜 ⇒ 한국 농촌 세계 농업 수출 확대 데이터 댐을 통한 국민 건강 부문의 변화 디지털 집현전: 공공도서관을 학교, 마을, 국민들에게 자료의 신속한 디지털화 국가전자도서관의 고도화 → 체계적인 통합 전자도서관 구축 교육판 넷플릭스의 창조 한국판 뉴딜에 대한 우려① 너무 성급한 것 아닌가 -거대한 정책들이 성과를 보이기 위해서는 발전과 진화의 시간 필요(약 5~10년) · 루즈벨트의

[카드뉴스] 코로나19를 예방하는 방법

일상생활에서 5가지 전파위우험 조건에 유의하여 코로나19를 예방하는 방법 계속되는 코로나19 확산세에도 끝까지 방역에 참여하는 시민 여러분! 마스크 착용 유무, 접촉 시간, 환기 상태, 밀집도, 비말 발생 여건 등 5가지 전파위험 조건에 유의하여 일상생활에서 코로나19를 예방합시다. 1. 혼잡한 지하철에서 전화 통화하기 마스크 착용시 : 높음 마스크 미착용시 : 높음 2. 창문을 열어 둔 승용차에서 대화하기 마스크 착용시 : 낮음 마스크 미착용시 : 중간 3. 학교 교실에서 질문에 답하며 수업하기 마스크 착용시 : 중간 마스크 미착용시 : 높음 4. 야외카페에서 차 마시며 대화하기 마스크 착용시 : 낮음 마스크 미착용시 : 중간 5. 사람이 많은 극장에서 영화관람하기 마스크 착용시 : 높음 마스크 미착용시 : 높음 -서울시 공공보건의료재단 제공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