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3 (화)

  • 흐림동두천 25.6℃
  • 흐림강릉 22.5℃
  • 흐림서울 27.0℃
  • 흐림대전 27.5℃
  • 흐림대구 28.1℃
  • 구름많음울산 22.9℃
  • 흐림광주 26.2℃
  • 흐림부산 22.7℃
  • 흐림고창 26.2℃
  • 흐림제주 25.4℃
  • 흐림강화 21.5℃
  • 흐림보은 25.3℃
  • 흐림금산 26.1℃
  • 흐림강진군 24.2℃
  • 구름많음경주시 24.9℃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여론조사

[KSOI] 종로 빅매치 ‘이낙연54.7% vs 황교안34%', 20.7%p격차

60대 이상에서도 ‘李48% vs 黃40%’, 정당지지도 ‘민주47% >한국28.5%’

여론조사전문기관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는 이낙연 전 국무총리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서울 종로구 총선 가상대결에서 이 전 총리가 황 대표에게 약 20%p 격차로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10일 밝혔다.

<뉴스토마토> 의뢰로 지난 7~8일 실시한 조사결과 보도에 따르면 ‘이낙연 대 황교안’ 빅매치 가상대결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 전 총리가 54.7%의 지지를 받아 34.0% 지지를 받은 황교안 대표를 20.7%p 격차로 앞섰다. ‘지지하는 인물이 없다’는 응답은 7.5%, 기타 다른 후보 1.9%, 모름/무응답은 1.9%로 나타났다. 

이 전 총리를 지지한다(54.7%)는 응답은 연령별로는 40대에서 66.4%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50대(58.3%)와 30대(55.6%)를 비롯해 20대(50.3%) 연령층에서도 절반이 넘었다. 또한, 비교적 보수적 성향을 보여 온 60세 이상 연령층에서도 이 전 총리가 48.0%의 지지율로  40.0%의 황 대표를 앞섰다.

이 전 총리는 정치성향별로 진보층(80.1%)은 물론 중도층(57.5%)의 지지율로 황 대표에게 우위를 점했다. 황 대표를 지지한다(34.0%)는 응답은 연령별로 60세 이상(40.0%), 직업별로 자영업(50.4%), 정치성향별로 보수(58.5%)에서 높게 조사됐다. 

이번 조사결과에 대해 KSOI 김동영 이사는 “황 대표의 출마가 늦은 감이 있다. 출마를 바라는 지지층에게도 황교안 대표가 좌고우면하는 모습으로 비춰질 수 있고, 이는 패배에 대한 우려감이 확산되는 결과를 초래했다”고 얘기했다.

이어 “조사결과 부동층이 많지 않고 지지층은 결집한 상황으로, 황교안 대표는 열세를 보이고 있는 중도층에서의 반전을 기대해볼 수 있지만, 선거운동을 이념적으로만 접근한다면 반응을 기대하기 어려울 것 같다”고 분석했다.

또 황 대표가 종로 출마에 대한 입장을 미뤄온 동안 한국당 후보로 종로 출마가 거론되었던 인물들과의 가상대결에서도 이 전 총리가 각각 53.9%와 55.0%의 지지를 얻어 30.1% 지지에 그친 김병준 전 비대위원장과 30.2%의 홍정욱 전 국회의원을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정당지지도는 민주당이 47.0%로 50%선에 근접했지만 한국당은 28.5%였다. 이어 정의당이 4.2%, 새로운보수당 3.1%, 바른미래당 1.8% 등의 순이었다.

이번 여론조사는 지난 7~8일 서울 종로구 거주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708명을 대상으로  통신사 제공 휴대전화 가상번호(100%)를 이용한 ARS 자동응답조사 방식으로 실시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7%p수준이며, 응답률은 7.0%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관련기사

정찬 기자

청와대를 출입하면서 여론조사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청와대를 중심으로 돌아가는 정치-외교-안보-통일 등의 현안을 정확하게 보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프로필 사진


















폴리뉴스 창간20주년 기념식 24일 개최 예정
폴리뉴스는 올해 창간 20주년을 맞아, 6월 24일 서울 여의도 CCMM빌딩 12층에서 창간기념식을 개최한다. 저녁 6시부터 2시간 동안 진행될 기념식은 상생과통일포럼 회원 중 50여명에 이르는 21대 총선 당선자들을 위한 축하연을 겸할 예정이다. 문재인 대통령과 상생과통일포럼 상임고문 정세균 총리의 축사와 함께 각계 각층의 축하 메시지가 예정되어 있으며, 20년 역사를 쌓아온 정치매체답게 포럼 공동대표인 설훈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정진석 미래통합당 의원, 김영태 서울시립대 교수,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을 비롯한 포럼의 21대 총선 여야 당선자들과 많은 지방자치단체장들도 자리를 함께 할 예정이다. 또한 금융, 경제, 산업 분야 인사들과 인터넷신문협회 관계자, 동국대∙상생과통일포럼 리더십최고위과정 동문들도 참석한다. 축하와 격려, 다짐이 함께 하는 2시간의 프로그램 중 동국대 박명호 교수의 특강이 예정되어 있다. 경실련 경제특위 위원장, 한국민주시민교육학회 학회장 등을 역임한 박교수의 특강은, 여야 정치권의 전현직 유력인사들이 함께 하는 본 행사에 의미를 더하는 시간이 될 것이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국정치의 과제’란 주제로 이루어지는 특강은, 포스트


[김능구의 정국진단] 최인호 ②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결코 바람직안해...북한과 경제·관광 가시적인 성과 희망”
[폴리뉴스 권규홍 기자] 21대 총선에서 부산 사하구 갑에 출마해 당선 되어 재선에 성공한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의원(부산 사하구 갑, 재선)이 18일 국회의원회관에서 ‘폴리뉴스’ 김능구 대표와의 ‘정국진단’ 인터뷰를 가졌다. 최 의원은 이날 인터뷰에서 민주당의 총선 압승에 대한 평가와 21대 국회 협치, 전당대회, 점점 심각해지는 남북문제, 포스트 코로나 국면등 다양한 현안을 두고 자신의 생각을 피력했다. 최 의원은 최근 북한의 개성 남북연락소파괴와 관련해 "북한과의 경제·관광에서 가시적인 성과 있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다"며 “하지만 북한의 행동은 결코 남북관계 북미관계 개선측면에서도, 동북아 평화에서 바람직하지 않고 북한도 이득될 점이 없다는 걸 강조한다”고 유감을 나타냈다. 이어 “하노이 회담 결렬이후 북미관계가 교착되고 남북관계에서 좀 더 당사자끼리의 어떤 긍정적인 모멘텀이 나왔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있다”며 “한미워킹그룹에 너무 경도되지 않았나 싶기도 하다. 그런 측면에서 트럼프 대통령에게 설득을 적극적으로 해서 북한과의 경제, 관광과 같은 것에서 가시적인 성과가 있었다면 이렇게까지 사태가 오지는 않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의 과

[카드 뉴스]코로나19가 쑥쑥 키운 HMR, CMR, 밀키트 시장

[폴리뉴스 송서영 기자]조리시간을 줄여주는 가정간편식(HMR), 간편대용식(CMR), 밀키트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상승하는 추세입니다. HMR은 완전조리 식품이나 반조리 식품을 간단히 데워 먹을 수 있는 가정간편식입니다. CJ제일제당은 ‘비비고 생선구이’의 3월 매출이 2월 대비 두 배 이상 성장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비비고 생선구이는 전자레인지 1분 조리로 완성돼 가격 대비 시간을 의미하는 ‘가시비’ 높은 제품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만두피가 얇은 ‘풀무원 얄피만두’는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2000만 봉을 넘어섰습니다. 얄피만두는 풀무원의 냉동 HMR 사업의 성장동력이기도 합니다. 풀무원은 얄피만두 등 HMR 제품 출시로 지난해 국내 냉동 HMR 시장 2위를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HMR보다 더 간편한 CMR의 인기도 가속화되고 있습니다. CMR은 간편대용식으로 주로 단백질 바, 영양 분말식을 말합니다. 오리온은 ‘닥터유 단백질바’가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1300만 개를 돌파했다고 밝혔습니다. 집에서도 단백질로 건강을 챙기고 싶은 소비자의 확산으로 지난 2월에는 지난해 4월 출시 이후 월 최고 매출액을 기록했습니다. 밀

[총선 D-day] 더불어민주당, 21대 총선 개표 상황 현장

[폴리뉴스 권규홍 기자] 더불어민주당, 더불어시민당이 제21대 총선 종합상황실을 국회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 마련해 개표 결과를 기다렸다. 이 자리에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을 비롯해 지역구에 출마했던 주요 격전지의 후보들이 모두 참석해 개표 결과를 기다렸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