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8 (화)

  • 구름많음동두천 9.6℃
  • 흐림강릉 7.9℃
  • 흐림서울 9.7℃
  • 흐림대전 10.2℃
  • 흐림대구 10.4℃
  • 흐림울산 8.0℃
  • 구름조금광주 12.0℃
  • 흐림부산 11.7℃
  • 구름많음고창 10.4℃
  • 흐림제주 10.8℃
  • 흐림강화 9.8℃
  • 흐림보은 9.0℃
  • 흐림금산 9.5℃
  • 구름많음강진군 11.5℃
  • 흐림경주시 9.2℃
  • 흐림거제 10.4℃
기상청 제공

여론조사

[KSOI] 총선 정당후보 ‘민주33.4% >한국21.3% >정의5.8%-바른미래4.4%’

4당 모두 정당지지율보다 낮아, 절대 투표 않을 정당후보 ‘한국44.4% >민주18.5%’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는 11월(11월 29~30일) 정치지표 정례조사에서 ‘차기 총선 정당 후보 투표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더불어민주당이 1위를 기록했고 ‘절대 투표하지 않을 정당’으로 자유한국당이 44.4%로 가장 높게 조사됐다고 2일 밝혔다. 

21대 총선이 4개월 정도 남은 시점에 실시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차기 총선 정당 후보 투표 선호도’를 질문한 결과, 더불어민주당 후보에게 투표하겠다는 응답이 33.4%로 자유한국당 후보에게 투표하겠다(21.3%)는 응답보다 12.1%p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정의당 투표 선호도는 5.8%, 바른미래당은 4.4%로 그 뒤를 이었다. 현재 ‘지지하는 정당 후보 없다’는 응답은 23.3%, 모름/무응답은 8.2%로 나타났다.

차기 총선에서 민주당 후보에게 투표하겠다는 응답은 여성(36.2%), 연령별로는 40대(43.7%), 권역별로는 광주/전라(56.3%)에서 높게 나타난 반면, 한국당 후보에게 투표하겠다는 응답은 남성(21.8%), 연령별로는 60세 이상(37.7%), 권역별로는 대구/경북(40.8%)에서 높게 조사됐다. 

11월 정당지지도와 비교하면 민주당은 정당지지율(40.0%)에 비해 6.6%p, 한국당(24.9%)은 3.1%p가 낮았다. 정의당(7.8%)은 2.0%p, 바른미래당(6.0%)은 1.6%p가 낮게 조사됐다. 대부분의 정당들의 총선 정당후보 선호도가 통상의 정당지지도보다 낮았다.

두 달 전인 지난 9월(9월 27~28일) ‘정당 후보 지지도’와 비교하면 민주당(9월 35.9%)은 2.5%p가 떨어졌고 한국당(23.3%)은 2.0%p가 하락했다. 정의당(8.2%)은 2.4%p 낮게 조사됐으며 바른미래당(5.6%) 또한 1.2%p 떨어졌다. 총선이 가까워지면서 유동층이 늘어난 것으로 풀이된다.

절대 투표하지 않을 정당 후보, ‘한국당 44.4% >민주당 18.5%’

‘내년 총선서 절대 투표하지 않을 정당 후보’에 대한 질문에 대해서는 한국당 후보에게 투표하지 않겠다는 응답이 44.4%로 가장 높았고 민주당 후보에게 투표하지 않겠다는 응답이 18.5%로 뒤를 이었다. 두 정당과의 비선호도 격차는 25.9%p였다. 이어 정의당은 8.4%, 우리공화당은 4.0%의 비선호도를 보였으며, ‘절대 투표하지 않을 정당 후보가 없다’는 응답자는 17.0%로 조사됐다.

차기 총선에서 한국당 후보에게 절대 투표하지 않겠다(44.4%)고 답한 응답자는 여성(47.1%), 연령별로는 30대(58.3%)와 40대(58.1%), 권역별로는 광주/전라(68.5%)에서 높게 나타난 반면, 민주당 후보에게 절대 투표하지 않겠다(18.5%)는 응답은 여성(20.9%), 연령별로 60세 이상(29.8%), 권역별로는 대구/경북(31.8%)에서 높게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1,010명을 대상으로 11월 29일과 30일 이틀에 걸쳐 유무선 병행(무선80.0%, 유선20.0%) 전화면접조사 방식으로 실시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수준, 응답률은 13.8%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카드뉴스] 수소차에 대해 알고 싶은 모든 것

[폴리뉴스 강필수 기자] 현대자동차는 수소전기차 넥쏘를 올해 국내에서 1만 대 이상 판매한다는 목표를 세웠습니다. 수소차는 우리 생활 속으로 들어오고 있습니다. 수소차에는 크게 두 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수소연료전지를 이용해 전기를 만들어 주행하는 수소연료전지차(수소전기차, FCEV)와 수소를 연료로 이용하는 수소내연기관차(HICEV)입니다. 수소내연기관차는 수소전기차보다 연료 보관이 어렵고 효율이 떨어집니다. 현재 생산되지 않고 있습니다. 수소전기차는 수소를 연료로 연료전지에서 전기에너지를 만들어 모터를 돌립니다. 수소전기차가 전기를 생산할 때 수소와 산소가 결합합니다. 이때 나오는 것은 물이 전부인 데다가 외부 공기를 정화하기까지 합니다. 현재 세계 시장에서 판매하는 수소차는 현대차 ‘넥쏘’, 토요타 ‘미라이’, 혼다 ‘클래리티’ 3종류가 있습니다. 모두 수소전기차 모델입니다. 수소차 구입시 현대차 넥쏘의 경우 국고보조금 2250만 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 여기에 지방자치단체도 지원금을 보조합니다. 지자체 보조금은 강원도가 2000만 원으로 가장 높습니다. 수소차 운전자가 관리할 부품은 에어필터·냉각수·이온필터 정도입니다. 내연기관차보다 관리가 쉽습니다.

[폴리TV 카드뉴스] 금태섭의 미래는...

[사진1] ”빨간 점퍼 K의원 잡겠다“ 정봉주, 최근 금태섭 지역구에 출사표 던져 ”솎아 내야“ 금태섭에 거친 비난 쏟아내 [사진2] 당론 거부해온 금태섭 "세상에 나쁜 날씨는 없다” ‘언행불일치’라며 조국 비판하기도 [사진3] ‘공수처법 기권표’ 금태섭 ”공수처법, 검찰개혁에 일종의 장애물“ “자유한국당 가라“ 비난 쏟아져 [사진4] 진영 다른 하태경, 금태섭 옹호 ‘더불어독재당’ 언급하며 당론강요 비판 ”유승민 떠올라…국민들이 지켜줘야“ [사진5] 국회의원 소신투표, 의견 갈려 “당론 정치는 민주주의의 기본 원리와 배치” “소신투표, 정당 중심 정치에 어긋나” [사진6] 과거 당론 거부했던 민주당 의원들, 결국 탈당 ‘친문 패권 비판’ 조경태, 이언주 탈당 둘 다 사상적으로 본래 ‘보수’로 분류돼 [사진7] 금태섭의 미래는? 사상적으로는 민주당 주류와 동질성 깊어 여성인권운동에 적극 참여하는 것이 그 예 [사진8] 중요한 건 성숙한 민주주의 의식 생각 다르다고 문자폭탄·전화테러는 안 돼 노무현의 정신은 다양성을 인정하는 것 <사진=연합뉴스> Song : Nekzlo - Stories Follow Artist : https://soundclou


원종건, 학력까지 관심, "미투 사실 아니다"면서도 영입인재 자격 반납!
[폴리뉴스=윤청신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4·15 총선을 앞두고 영입한 원종건(27) 씨가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의혹이 제기돼 파문이 일자 총선 불출마 입장을 밝혔다. 원종건 씨는 1월 28일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에서 자신의 미투 논란에 대해서는 부인하면서도 "민주당 21대 총선 영입인재 자격을 스스로 당에 반납하겠다"고 말했다. 원씨는 자신과 관련한 미투 폭로 글에 대해 "올라온 글은 사실이 아니다. 허물도 많고 실수도 있던 청춘이지만 분별없이 살지 않았다"면서도 "논란이 된 것만으로도 당에 누를 끼쳤다. 그 자체로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어 "민주당에 들어와 남들 이상의 관심과 주목을 받게 된 이상 아무리 억울해도 남들 이상의 엄중한 책임과 혹독한 대가를 치르는 게 합당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원씨는 "제게 손을 내밀어준 민주당이 선거를 목전에 두고 있다"며 "제가 아무리 억울함을 토로하고 사실관계를 소명해도 지루한 진실 공방 자체가 부담을 드리는 일이다. 그걸 견디기가 힘들다"고 말했다. 그는 "더구나 제가 한때 사랑했던 여성"이라며 "주장의 진실 여부와 별개로 함께했던 과거에 대해 이제라도 함께 고통받는 게 책임 있는 자세라고 생각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