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29 (수)

  • 맑음동두천 18.3℃
  • 맑음강릉 20.6℃
  • 맑음서울 18.7℃
  • 맑음대전 21.7℃
  • 맑음대구 25.2℃
  • 맑음울산 18.0℃
  • 맑음광주 21.0℃
  • 맑음부산 17.1℃
  • 맑음고창 18.4℃
  • 맑음제주 16.9℃
  • 맑음강화 15.1℃
  • 맑음보은 21.5℃
  • 맑음금산 20.0℃
  • 맑음강진군 19.7℃
  • 맑음경주시 21.5℃
  • 맑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여론조사

[리얼미터] 민주35.3%-한국34.4% 양당 박빙, 바미6.3%-정의5.6%

11일 文정부 집권후 처음으로 한국당(34.7%) 민주당(33%)에 앞서, 진보층 민주당 이탈

여론조사전문기관 <리얼미터>는 10월 2주차(7~11일, 9일 제외) 정당지지도 조사에서 더불어민주당이 7개월만에 최저치를 기록한 반면 자유한국당은 5개월만에 최고치를 경신하면서 양당 격차가 오차범위내 박빙의 격차로 좁혀졌다고 14일 밝혔다.

YTN 의뢰로 실시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정당 지지도에서는 민주당이 지난주 주간집계 대비 3.0%p 내린 35.3%로 2주 연속 하락, 올해 3월 2주차(36.6%) 이후 7개월 만에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민주당은 중도층과 진보층, 보수층, 30대와 20대, 50대, 대구·경북(TK)과 서울, 경기·인천, 충청권, 호남에서 하락한 반면, 40대, 부산·울산·경남(PK)에서는 상승했다.

민주당은 1주일 전 금요일(4일) 일간집계에서 38.5%를 기록한 후, 7일(월)에는 37.5%로 내렸고, 9일(화)에도 37.5%로 전일과 동률이 이어졌다(월~화 주중집계, 0.8%p 내린 37.5%). 이후 한글날(9일) 공휴일 이튿날 10일(목)에도 36.4%로 내림세가 지속됐고, 11일(금)에도 33.0%로 하락했다.

반면 한국당은 1.2%p 오른 34.4%로 2주 연속 상승, 30%대 중반으로 올라서며 지난 5월 2주차(34.3%) 패스트트랙 정국 이후 5개월 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다. 민주당과의 격차 또한 오차범위(±2.5%p) 내인 0.9%p로 문재인 정부 정부 집권 후 최저 범위로 좁혀진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당은 보수층과 중도층, 20대와 30대, 충청권과 경기·인천에서 상승한 반면, 40대와 60대 이상, TK와 호남에서는 하락했다. 일간집계로 11일(금)에는 민주당이 33.0%, 한국당이 34.7%를 기록, 文정부 집권 후 처음으로 한국당이 민주당을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당은 1주일 전 금요일(4일) 일간집계에서 34.8%를 기록한 후, 7일(월)에는 34.7%로 직전 조사의 수준을 유지했고, 9일(화)에는 34.1%로 내렸다(월~화 주중집계, 0.9%p 오른 34.1%). 이후 한글날(9일) 공휴일 이튿날 10일(목)에는 34.2%로 직전 조사와 비슷한 수준을 이어갔다가, 11일(금)에는 34.7%로 상승했다.

민주당은 진보층(66.3%→63.1%)에서 하락, 한국당은 보수층(64.4%→66.9%)에서 상승하며 양당의 핵심이념 결집도는 3.8%p로 벌어졌다. 중도층에서는 민주당(35.2%→28.5%)이 30%대 중반에서 20% 선으로 상당 폭 하락한 반면, 한국당(32.6%→33.8%)은 30%대 초중반을 유지하며, 한국당과 민주당의 중도층 격차는 5.3%p로 문재인 정부 집권 후 처음으로 중도층에서 한국당이 민주당을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바른미래당 역시 0.4%p 오른 6.3%로 2주 연속 상승했다. 1주일 전 금요일(4일) 일간집계에서 6.6%를 기록한 후, 7일(월)에는 6.3%로 내렸고, 9일(화)에도 6.3%로 전일과 동률이 이어졌다(월~화 주중집계, 0.4%p 오른 6.3%). 이후 한글날(9일) 공휴일 이튿날 10일(목)에는 7.2%로 올랐다가, 11일(금)에는 6.3%로 내렸다.

정의당도 0.7%p 오른 5.6%로 5%대를 유지했다. 1주일 전 금요일(4일) 일간집계에서 4.0%를 기록한 후, 7일(월)에도 4.0%로 직전 조사와 동률이 이어졌다가, 9일(화)에는 4.5%로 상승했다(월~화 주중집계, 0.4%p 내린 4.5%). 이후 한글날(9일) 공휴일 이튿날 10일(목)에도 5.3%로 오른 데 이어, 11일(금)에도 6.7%로 상승했다.

민주평화당은 0.5%p 오른 1.7%를 기록했고, 우리공화당 또한 0.4% 오른 1.5%를 기록했다. 이어 기타 정당이 0.5%p 내린 1.6%, 무당층(없음·잘모름)은 0.3%p 증가한 13.6%로 집계됐다.

이번 조사는 지난 7~8일, 10~11일 나흘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502명을 대상으로 무선 전화면접(10%),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방식으로 실시했다. 응답률은 5.3%이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0%p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관련기사

정찬 기자

청와대를 출입하면서 여론조사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청와대를 중심으로 돌아가는 정치-외교-안보-통일 등의 현안을 정확하게 보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프로필 사진


















[이슈] 180석 거여(巨與) 원내사령탑...김태년, 전해철, 정성호 3파전
[폴리뉴스 권규홍 기자] 21대 총선에서 180석을 얻으며 거대공룡여당이 된 더불어민주당의 21대 첫 원내사령탑을 결정하는 막이 올랐다. 21대 국회 첫 여당 원내대표는 원내 180석의 힘을 온전히 과시할 수 있는 자리로 평가받고 있어, 다음달 7일에 치러지는 민주당 원내대표 선거에 그 어느 때보다도 정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8일 민주당은 차기 원내대표 후보등록 절차를 마무리 하기로 결정했는데, 다른 의원들의 막판 깜짝 출마 선언이 나오지 않는 이상 현재까지 원내대표 출사표를 던진 김태년, 전해철, 정성호 의원 간 3파전이 될 가능성이 높다. 정성호...“민주, 사심없고 계파없는 경험 많은 합리적 실용주의자 원내대표 필요” 정성호 의원은 3명의 후보 중 가장 먼저 원내대표 출사표를 던졌다. 27일 정 의원은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가지고 원내대표에 출마하기로 결정했다. 정 의원은 김태년, 전해철 의원에 비해 계파색이 옅은 것이 특징으로 기자회견문을 통해 “‘민주당 원팀’으로 당력을 결집시키고 여야 화합의 리더십을 보이겠다”고 선언했다. 이어 “16년 전 열린우리당의 실패를 반면교사로 삼아 오직 통합과 혁신으로, 2년 뒤 4기 민주정부 탄생의 토대



[카드 뉴스]코로나19가 쑥쑥 키운 HMR, CMR, 밀키트 시장

[폴리뉴스 송서영 기자]조리시간을 줄여주는 가정간편식(HMR), 간편대용식(CMR), 밀키트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상승하는 추세입니다. HMR은 완전조리 식품이나 반조리 식품을 간단히 데워 먹을 수 있는 가정간편식입니다. CJ제일제당은 ‘비비고 생선구이’의 3월 매출이 2월 대비 두 배 이상 성장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비비고 생선구이는 전자레인지 1분 조리로 완성돼 가격 대비 시간을 의미하는 ‘가시비’ 높은 제품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만두피가 얇은 ‘풀무원 얄피만두’는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2000만 봉을 넘어섰습니다. 얄피만두는 풀무원의 냉동 HMR 사업의 성장동력이기도 합니다. 풀무원은 얄피만두 등 HMR 제품 출시로 지난해 국내 냉동 HMR 시장 2위를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HMR보다 더 간편한 CMR의 인기도 가속화되고 있습니다. CMR은 간편대용식으로 주로 단백질 바, 영양 분말식을 말합니다. 오리온은 ‘닥터유 단백질바’가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1300만 개를 돌파했다고 밝혔습니다. 집에서도 단백질로 건강을 챙기고 싶은 소비자의 확산으로 지난 2월에는 지난해 4월 출시 이후 월 최고 매출액을 기록했습니다. 밀

[총선 D-day] 더불어민주당, 21대 총선 개표 상황 현장

[폴리뉴스 권규홍 기자] 더불어민주당, 더불어시민당이 제21대 총선 종합상황실을 국회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 마련해 개표 결과를 기다렸다. 이 자리에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을 비롯해 지역구에 출마했던 주요 격전지의 후보들이 모두 참석해 개표 결과를 기다렸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