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6 (금)

  • 흐림동두천 9.8℃
  • 흐림강릉 8.6℃
  • 흐림서울 9.6℃
  • 흐림대전 11.9℃
  • 흐림대구 12.1℃
  • 울산 10.8℃
  • 흐림광주 10.4℃
  • 흐림부산 13.0℃
  • 흐림고창 10.1℃
  • 흐림제주 12.5℃
  • 흐림강화 9.5℃
  • 흐림보은 10.1℃
  • 흐림금산 10.0℃
  • 흐림강진군 11.3℃
  • 흐림경주시 10.4℃
  • 흐림거제 13.7℃
기상청 제공

연구개발비 쏟아붓는 中화웨이…작년 18조원으로 세계 4위

5년간 R&D 투자증가율은 세계 2위… 아마존·알파벳·삼성전자와 각축
기술패권 경쟁 속 견제 직면…지배구조 공개하자 '공산당 유착설'

[연합뉴스] 

차세대 이동통신 기술인 5G에서 선두주자로 거론되는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가 연구개발(R&D) 규모와 노력에도 두각을 드러냈다.

    26일 블룸버그 통신 집계에 따르면 화웨이의 작년 연구개발비 지출액은 153억 달러(약 17조8천억원)이었다. 
    이 같은 규모는 아마존(288억 달러), 알파벳(214억 달러), 삼성전자(167억 달러)에 이어 세계 4위다.

    마이크로소프트(147억 달러), 폴크스바겐(143억 달러), 애플(142억 달러), 인텔(135억 달러) 등은 화웨이에 뒤졌다.

    연구개발비 지출을 늘리는 속도에서도 화웨이는 발군으로 평가됐다.

    화웨이의 작년 연구개발 예산은 2014년보다 149% 증가해 같은 기간 애플(137%), 마이크로소프트(29%), 삼성전자(28%)의 증가율을 뛰어넘었다.

    5년간 R&D 지출 증가율이 화웨이보다 높았던 기업은 210%를 기록한 아마존밖에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화웨이는 작년 매출 대비 연구개발 지출 비율을 따져도 14%로 알파벳(16%)에 이어 세계 2위를 달렸다.

    마이크로소프트(13%), 삼성전자(8%), 폴크스바겐(6%), 애플(5%)이 이 부문에서 그 뒤를 따랐다.

    이 같은 수치는 화웨이가 최근 들어 연구개발에 집중하는 노력의 강도를 고스란히 보여준다.

    화웨이는 2014년부터 작년까지 5년간 총 연구개발 지출을 따질 때는 582억 달러로 세계 7위로 처졌다.

    아마존(893억 달러), 알파벳(740억 달러), 삼성전자(692억 달러), 폴크스바겐(686억 달러), 마이크로소프트(631억 달러), 인텔(628억 달러)로 이 부문 1∼6위를 기록했다.

    중국의 IT 포털사이트 페이샹닷컴(cctime.com)의 샹리강 수석집행장은 "화웨이의 모든 성취는 많은 연구개발 예산 덕분"이라고 말했다.

    화웨이는 세계적 기술기업으로 거듭남과 동시에 글로벌 시장을 빠른 속도로 점유하고 있다.

    그 때문에 기술패권에 위협을 느낀 미국이 표적으로 삼고 견제하고 있다는 관측까지 제기되고 있다.

    미국 정부는 화웨이 장비를 기간시설에 사용하면 나중에 백도어(인증되지 않은 정보유출 장치)를 통해 기밀이나 개인정보가 빠져나갈 수 있다는 안보 우려를 제기하고 있다.

중국 공산당과 화웨이의 관계를 둘러싼 의혹은 이날 또 제기됐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화웨이는 지배구조를 들어 독립성을 강조했으나 의혹을 해소하지 못했다.

    화웨이는 자사 근로자(피고용자)들을 대표하는 노동조합이 지분 99%를 소유하고 나머지 1%는 런정페이 회장의 몫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주주가 5년마다 전체 회사 차원의 투표로 대표자위원회라는 단체를 구성하고 이 단체가 이사회에서 투표하고 배당과 같은 문제를 결정한다고 설명했다. 
    장시성 화웨이 이사회 비서실장은 "화웨이는 근로자가 소유하고 근로자가 통제하기 때문에 지난 30년간 독립성을 유지해왔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런정페이 회장의 막강한 권한과 중국 노조의 본질적 성격 때문에 그런 해명이 석연치 않다는 지적이 뒤따르고 있다.

    지분 1%를 가진 런 회장은 특수한 지위에서 지난 30년간 화웨이의 중대 결정을 좌지우지해왔다.

    화웨이 정관에 따르면 런 회장은 이사 후보, 대표자위원회 후보를 거부할 권한을 지니고 있다. 
    런 회장이 인민해방군 장교 출신으로서 중국 정부와 유착관계가 있을 것이라는 의심이 나온 지는 이미 오래다.

    중국의 노조는 통상적으로 정부 차원의 상급단체들, 결국 공산당에 보고하는 방식으로 활동하고 있다.

    화웨이 지배구조에 정통한 크리스토퍼 볼딩 베트남 풀브라이트대학 교수는 "피고용자들이 화웨이를 소유하고 있다고 얘기하는 것은 근본적으로 속임수에 가깝다"고 지적했다.


















[이슈] 떨고있는 지역구 국회의원들, ‘지역구 253→225석’ 축소 28석은 어디?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25일 한국당 저지를 뚫고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 등을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올리기 위해 사력을 다하고 있지만 국회 본회의 통과까지는 험로가 펼쳐져 있다. 선거제 개혁의 목표를 달성하려면 가장 큰 난제인 지역구 의석 축소를 위한 복잡한 이해관계를 조율해야 하기 때문이다. 여야 4당은 전날 여야 4당 원내대표 및 정개특위 간사·위원 17명 명의로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대표발의했다. 공직선거법 개정안은 ‘지역구 225석, 비례대표 75석, 권역별 50% 연동형 비례대표제’ 실시를 골자로 하고 있다. 국회의원 정수 확대에 거부감을 보이는 여론을 고려해 전체 의원정수 300명은 그대로 유지하되 현재 253석인 지역구 의석을 28석 줄여 225석으로 하고, 비례대표 의석을 75석까지 늘린 것이다. 패스트트랙에 태운 선거법이 최장 330일 후, 또는 기간을 대폭 줄여 최단 180일 후 국회 본회의에 자동 상정돼 통과된다면 현역 의원 중 28명은 자신의 지역구를 내놓아야 할 처지에 놓이게 된다. 공직선거법에 따라 지역구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산하 선거구획정위원회가 인구 현황과 농어촌의 지역 대표성 등을


[반짝인터뷰] 노웅래 “원내대표 세번째 도전, 총선 승리‧文정부 성공 위해 출마”
더불어민주당의 20대 국회 마지막 원내대표 경선이 내달 8일 열린다.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게는 문재인 정부의 집권 중반기 개혁 과제에 성과를 거둬 내년 4월 총선 승리와 차기 대선 승리의 기반을 마련해야 하는 막중한 임무가 주어져 있다. 오는 28일 출마 선언을 계획하고 있는 노웅래 의원(3선, 서울 마포구갑,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은 25일 이번이 세 번째 도전이 되는 원내대표 경선에 임하는 각오와 포부를 밝혔다. 비문(非文)으로 분류되는 노 의원은 이날 ‘폴리뉴스’ 인터뷰에서 “이번이 세 번째 도전이다. 가장 오래 준비된 원내대표다”며 “저는 일하는 국회, 성과 내는 국회, 의회정치를 복원하고 싶다”고 밝혔다. 노 의원은 “또한 총선 승리와 문재인 정부 성공을 위해 출마했다”며 “총선을 1년 앞두고, 20대 국회 마지막 원내대표다. 일하는 국회를 만들어야 한다. 꽉 막힌 국회를 풀어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노 의원은 “저는 협상력, 소통력, 추진력, 조정·중재능력을 갖고 있고 의회정치를 복원시켜 꽉 막힌 국회를 풀어낼 자신이 있다”며 자신이 원내대표 적임자임을 강조했다. 이어 “민심은 민주당의 과감한 변화, 역동적인 변화를 요구하고 있고 이대로

[카드뉴스][NDC 2019] 정의준 건국대 교수, “청소년 게임중독 원인은 ‘자기통제력’ 때문”

[폴리뉴스 조민정 기자] 정의준 건국대학교 문화콘텐츠학과 교수가 “청소년의 게임 중독에 대한 주요 원인은 이용 시간이 아니라 ‘자기통제력’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25일 경기도 성남시 넥슨 판교사옥 및 일대에서 진행되고 있는 넥슨개발자컨퍼런스(이하 NDC)에서 정 교수는 ‘4년간의 여정, 청소년과 게임에 대한 2000가지 기록’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정 교수는 지난 2014년부터 2018년까기 게임을 즐기는 청소년 20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연구를 소개했다. 강연에서 정 교수는 “해외에서 한국은 ‘세계 최고의 게임 중독 국가’로 불린다고 밝히며 유럽의 경우 이같은 문제를 크게 삼고 있지 않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게임 과몰입이나 중독의 문제는 외신들의 소개와 달리 증상과 기준이 현저하게 다르며 의학계에서 진행한 연구 대부분이 한국과 중국 청소년만을 대상으로 진행돼 문화적 영향이나 특성을 받은 것 아니냐는 반증도 제기되고 있다”고 전했다. 정 교수가 진행한 ‘청소년 게임이용 코호트 연구’에 따르면 청소년 시기의 게임 이용 과몰입 수준은 매우 탄력적 변화를 보이며 매년 과몰입군의 절반 이상이 특별한 조치 없이도 일반군으로 이동하는 등의 경향을 보였다

[특별기고①]정영진의 지금 평양은...

AOK(Action for One Korea, 대표실행위원 정연진)가 변화된 남북관계에 발맞춰 북한과의 교류를 넓히기 위해 지난 2018년 11월 북한을 방문했다. 정연진은 통일코리아 시대를 개척하기 위해 미국과 한국을 오가며 평화운동, 통일운동을 하고 있는 시민운동가, 풀뿌리통일단체 AOK (Action One Korea) 창립자다.AOK(액션원코리아)는 SNS 기반으로 지구촌 곳곳의 해내외동포들을 연결하여 2013년 시작한 최초의 민간통일운동으로 생활속의 통일운동, 역사정체성 회복 운동, 지구촌과 함께하는 평화운동에 힘쓰고 있다. AOK 방북단의 사진 뉴스 (2018년 11월 10-17일 방북) 1) 주체사상탑에서 내려다본 평양 시가지. 최근까지 무채색이 압도했던 평양 시내 건물에 파스텔 풍 다양한 색상이 입혀져 있는 것이 인상적이다. 북한은 2018년 건국 70년을 맞이해 평양 시내 건물을 페인트로 단장했다. 2) 아침 해가 떠오르는 대동강가. 새벽에 주민들이 간간히 산책이나 자전거를 타고 있다. ‘일심 단결’ 이 가장 흔하게 보이는 평양시내 구호이다. 대동강변에 바라보이는 주체사상탑을 좌우로 높이가 같은 건물에 ‘일심’ 과 ‘단결’ 을 돋보이게 게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