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3 (토)

  • 구름많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6.8℃
  • 구름많음서울 3.9℃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5.9℃
  • 구름조금울산 5.9℃
  • 맑음광주 4.7℃
  • 구름많음부산 6.6℃
  • 맑음고창 4.1℃
  • 맑음제주 8.6℃
  • 구름많음강화 5.4℃
  • 맑음보은 3.1℃
  • 맑음금산 1.6℃
  • 맑음강진군 6.3℃
  • 맑음경주시 5.7℃
  • 구름조금거제 6.7℃
기상청 제공

라이프

예스(YES)24, 8월 1주 음반 판매순위, 세븐틴 1위, 방탄소년단, 레드벨벳, 엑소, 태민 등 강세

[폴리뉴스=윤청신 기자]

청량돌 세븐틴의 여름 맞춤 앨범 미니 5집 [You Make My Day]가 8월 1주 1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의 정규 3집 리패키지 [LOVE YOURSELF 結 ‘Answer’]가 꾸준한 인기로 2위에 올랐으며, 역시 방탄소년단의 휴식시간을 리얼하게 담은 [2018 BTS Summer Package Vol.4]가 3위를 이었다.

8월 10일 발매를 앞둔 레드벨벳의 여름 미니앨범 [Summer Magic] 초회 한정반과 일반반이 나란히 순위에 올랐으며, 타이틀 곡 '죽겠다(KILLING ME)'로 발매 전부터 호응을 얻고 있는 아이콘의 새 미니앨범 [New Kids: Continue]가 7위를 차지했다.

핫 듀오 슈퍼주니어의 동해 & 은혁의 두 번째 미니앨범 [‘Bout You]가 10위에 오르며 발매 전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YES24 음반 판매 순위(집계 기간 2018년 7월 30일~2018년 8월 5일)
 
1. 세븐틴 (Seventeen) - 미니앨범 5집 : You Make My Day
2. 방탄소년단 (BTS) - LOVE YOURSELF 結 ‘Answer’
3. 방탄소년단 (BTS) - 2018 BTS Summer Package Vol.4
4. 레드벨벳 (Red Velvet) - 여름 미니앨범 : Summer Magic [초회한정반]
5. 엑소 (EXO) - EXO PLANET #4 The ElyXiOn in Seoul DVD
6. 레드벨벳 (Red Velvet) - 여름 미니앨범 : Summer Magic
7. 아이콘 (iKON) - 미니앨범 : New Kids : Continue
8. 태민 (Taemin) - Taemin 1st Solo Concert [Off-Sick On Track] [키노 비디오]
9. 레오 (Leo) - 미니앨범 1집 : CANVAS
10. 슈퍼주니어-D&E - 미니앨범 2집 : ‘Bout You [D&E ver.]

◇8월 1주 음반 발매 소식… 장필순 8집 [soony eight : 소길花] 8월 10일 발매
제주도 소길리에서 장필순과 조동익이 함께 만든 8집 [soony eight : 소길花]가 8월 10일 발매된다. 알앤비 가수 구원찬의 EP앨범 [반복]이 8월 10일 발매를 앞두고 있으며, 신인 걸그룹 네이처의 싱글 1집 [기분 좋아]가 8월 6일 발매되었다.

 

윤청신 기자

그날의 이슈를 챙깁니다.
독자 여러분이 가장 궁금해할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프로필 사진
















[이슈]‘여순사건’ 71년만 재심 확정, 제주4.3부터 시작된 ‘한(恨)’의 역사
[폴리뉴스 이지혜 인턴기자]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지난 21일 내란 및 국권문란죄 혐의로 사형을 선고받은 장모씨 등 3명에 대해 재심을 확정했다. 이번 결정으로 ‘제주4.3’사건에서부터 ‘여순사건’까지 이어지는 민간인 희생의 진실이 밝혀질지 주목되고 있다. 재심이 확정된 순천시민 장씨 등은 1948년 10월 당시 반군을 도왔다는 이유로 군사법원에서 즉시 사형당했다. 이들에 대해 수사과정과 재판과정에 있어 기록이 남지 않아 어떤 이유로 사형을 선고했는지 조차 알 수 없는 상태다. 장씨의 유족 등은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위원회가 군‧경이 438명의 민간인을 무리하게 살해했다는 결론을 내림에 따라 2013년 법원에 재심을 청구했다. 재판부는 “적법한 절차 없이 민간에 대한 체포·감금이 무차별적으로 이뤄졌음을 알수 있고 이를 목격한 사람들의 증언도 이에 부합한다”고 밝혔다. 여순사건은 1948년 10월19일 여수 주둔 국방경비대 제14연대 소속 군인 2000여 명이 제주 4·3사건 투입을 반대하며 반란을 시작으로 1950년 9월28일 수복 이전까지 전남·전북·경남 일부지역 민간인 집단희생과 일부 군경이 피해를 입은 사건이다. 여수지역사회연구소가 발간한 ‘여순사


[김능구의 정국진단] 조경태③ “힘 있어야 평화 지켜져, ‘핵균형론’ 핵 보유해야”
자유한국당 조경태 최고위원(4선, 부산 사하구을)이 지난 20일 우리나라의 핵 보유 필요성을 주장하며 ‘핵균형론’을 역설했다. 조 최고위원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폴리뉴스’ 김능구 대표와 가진 대담 형식의 ‘정국진단’ 인터뷰에서 문재인 정부의 안보정책에 대한 견해를묻자 이같은 입장을 피력했다. 조 최고위원은 “북한이 핵으로 무장돼 있는 게 입증돼버렸다”며 “이런 상황에서 저는 핵균형론을 이야기하고 싶다. 지금이라도 미국과 협상을 해서 우리나라도 어떤 형식이든 핵을 보유해야 한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 최고위원은 “힘이 동등하거나 힘이 있어야만 평화가 지켜진다고 생각한다. 평화를 구걸해서는 안된다”며 “힘이 있을 때 평화도 지켜지지 힘이 없을 때는 항상 외침을 당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북한이 우리를 얕잡아 보지 못하도록 하기 위해서는 저는 북한 수준 이상의 군사력을 갖춰놔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지금 힘의 균형이 안 맞기 때문에 북한, 중국, 러시아에게 업신여김을 당하고 있는 것 아닌가”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언제까지 우리가 북한에 평화를 구걸할 수는 없는 것 아닌가”라며 “결국 핵은 핵으로 해결될 수밖에 없다는 것이 국제사회의

[카드뉴스] LG유플러스, CJ헬로 인수…유료방송 2위 입성

[폴리뉴스 조민정 기자] LG유플러스가 지난 14일 이사회를 열어 CJ ENM이 보유한 케이블TV업체 CJ헬로 지분을 인수하는 안건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CJ ENM이 보유하고 있는 CJ헬로 지분 53.92% 중 50% + 1주를 8000억 원에 인수하는 조건이다. LG유플러스는 이날 이사회 의결에 이어 CJ ENM과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의결로 LG유플러스는 단숨에 유료방송사업업계 2위로 오르게 됐다. 이와 달리 SK브로드밴드는 3위로 밀려나게 됐다. 앞서 SK텔레콤은 지난 2016년 CJ헬로비전 인수 및 SK브로드밴드와 CJ헬로 합병을 추진한 바 있으나, 경쟁제한성이 혼재된다고 판단한 공정위는 이를 최종 불허한 바 있다. 향후 LG유플러스는 전기통신사업법, 방송법, 공정거래법 등 관련 법에 따라 30일 이내에 정부에 인허가 서류를 제출할 계획이며 정부 인허가를 획득하면 CJ헬로 최대주주가 된다. LG유플러스는 CJ헬로 지분인수와 시너지 발굴을 통해 급변하는 유료방송 시장의 경쟁력을 확보하는 동시에 본격화되는 5G 시대를 선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또한 이번 인수를 통해 방송통신 산업 관련 다양한 사업자와의 상생협업을 지속하고, 방송의 공공성과

[카드뉴스] 현대차-카드사, 수수료율 인상 갈등…신한·삼성 등 가맹계약 해지

[폴리뉴스 강민혜 기자] 현대자동차와 카드 수수료율 인상 갈등을 겪은 신한·삼성·롯데카드가 결국 가맹점 계약을 해지 당했다. 현대차는 11일 자사 영업점에 신한·삼성·롯데카드를 받지 말라고 지시했다. 자동차를 구매하려는 고객이 해당 3개사 카드로 결제를 요구하면 거부당한다는 뜻이다. 앞서 대부분의 카드사는 지난 1일 현대차의 카드 수수료율을 현행 1.8%대에서 1.9% 중반대로 0.1∼0.15%포인트 인상했다. 이는 금융당국이 지난해 11월 발표한 카드수수료 종합개편방안에 따른 조치다. 금융위는 “카드사의 마케팅 비용이 주로 대형가맹점에 쓰이는데 이를 중소가맹점과 공동 부담해왔다”며 대형가맹점이 돈을 더 내는 방향으로 수수료 체계를 개편했다. 그러나 현대차는 카드사들이 내놓은 수수료율 인상안을 수용할 수 없다며 동결에 가까운 0.01~0.02%포인트 인상으로 맞섰다. 동시에 카드사들에 가맹계약 해지를 통보했다. 카드사와 현대차 간 협상의 물꼬가 트인 건 지난 10일이다. 현대차가 0.05%포인트 인상으로 한 발 물러서면서 KB국민·현대·하나·NH농협·씨티카드와의 협상이 타결됐다. BC카드도 11일 현대차가 제시한 0.05%포인트 인상, 즉 1.89% 수준의


[대정부질문] 송갑석 “포항지진 ‘지열발전사업’ 이명박‧박근혜 공모 범죄일 수도”
더불어민주당 송갑석 의원은 22일 2017년 포항지진(규모 5.4)이 인근 지열발전소에 의해 촉발됐다는 정부 조사연구단의 공식 발표와 관련 지열발전 사업이 이명박(MB) 정부 때인 2010년 말 시작됐다는 점에서 과거 보수정권이 부른 참사라며 입지 선정 배경과 사업 진행 과정 등의 철저한 조사를 촉구했다. 송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교육·사회·문화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이명박 정부가 활성단층 지역에 국책사업을 추진한 것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담보로 한 도박이었다”며 “충격적인 사실은 전문가들에 따르면 포항 지진이 발생한 위치가 지열발전 사업 시추공 위치와 거의 일치했다는 점”이라고 강조했다. 송 의원은 “부실한 입지 선정으로 결국 예고된 참사가 발생했다”며 “또한 부실업체를 지열발전 사업자로 선정한 특혜 의혹”이라고 주장했다. 송 의원은 “선정된 사업자 대표는 해외에서도 최소 8년 이상의 개발 기간이 소요되는 사업을 단기간 내 준공할 수 있다고 거짓말을 했다”며 “아니면 이명박 박근혜 함께 공모한 범죄 일 수도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사업능력이 검증되지 않는 업체를 누가 어떠한 이유로 선정하였는지 진실이 밝혀져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송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