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투표일] 축제 분위기 ‘민주당 상황실’...최재성 후보 지도부와 인사

실시간 뉴스

    박원순, 이재명, 김경수 후보 우세에 환호

    6.13 지방선거 출구조사에서 최재성 서울 송파을 민주당 후보가 우세한 것으로 예측되면서 추미애 대표가 최 후보를 축하해주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13일 오후 6시 방송 3사 6.13 지방선거 출구조사에서 더불어민주당의 압승이 예측됨에 따라 긴장이 흐르던 민주당 개표종합상황실은 축제 분위기로 변했다.

    민주당 개표종합상황실에는 출구조사 발표인 6시를 앞으로 추미애 대표, 홍영표 원내대표, 박범계, 박영선, 이춘석, 이해찬 의원 등이 모여들었다. 

    6시 출구조사 발표를 통해 광역단체장, 국회의원 재보선 선거에서 민주당이 압승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오자 민주당 개표상황실은 환호가 끊이지 않았다.

    특히 박원순 서울시장, 이재명 경기도지사,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우세하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환호는 더욱 높아졌다. 다만 원희룡 제주지사 무소속 후보, 경북 김천 국회의원 재보선 송언석 자유한국당 후보가 앞서는 모습을 보이자 탄식이 나오기도 했다.

    이날 개표종합상황실에는 최재성 송파을 후보가 모습을 드러냈다. 최 후보는 출구조사 직전 상황실을 찾아 당 지도부와 악수를 나눴다. 이후 출구조사를 통해 최 후보의 당선이 유력해지면서 상황실은 환호와 함께 박수를 보냈다. 

    한편 6.13 지방선거 출구조사 결과 민주당은 광역단체장 선거 17곳 가운데 14곳,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 12곳 가운데 10곳을 석권할 것으로 예측됐다.

    한동인 기자 handongin12@polinews.com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