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나타나 고의사고 낸 '투스카니'...큰 사고 모면했다!

실시간 뉴스

    YTN보도화면캡쳐

    [폴리뉴스 이나희 기자] 한 운전자가 빠른 상황 판단으로 큰 사고를 모면했다.

    앞서 지난 12일 한 고속도로에서 갑작스레 ㄱ씨가 몰던 차량이 갑자기 가드레일이 부딪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후 차량은 정차하지 않은 채 그대로 도로 위를 질주하고 만 것.

    알려진 바로는 해당 운전자는 그 자리에서 의식을 잃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인근을 지나던 ‘투스카니’ 차량 운전자가 당시 상황을 직감하고 곧바로 자신의 차량으로 해당 차량을 막아섰다.

    결국 이 같은 위기대처에 이후 큰 사고 없이 상황이 일단락됐고 사고차량 운전자는 곧바로 병원으로 후송돼 현재 어느 정도 회복하고 있는 상황으로 알려졌다.

    더불어 경찰은 고의로 사고를 낸 투스카니 운전자에게 용기와 기지로 대형사고를 막을 수 있었다며, 형사 입건 대신 한 씨에게 표창을 수여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또 차량 제조 회사 역시 한 씨의 의로운 행동에 대해 회사 차원에서 새 차를 지급하겠다고 의사를 밝혔다.

     

    이나희 기자 press24@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