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미터] ‘만 18세 이상’선거연령 하향 ‘찬성59% >반대38%’

실시간 뉴스

    지난해 1월초 ‘찬46% 대 반48%’에서 1년여 만에 찬성 여론 대폭 증가

    여론조사전문기관 <리얼미터>는 국민 10명 중 6명에 이르는 대다수는 현행 만 19세 이상인 선거연령을 만 18세 이상으로 한 살 낮추는 것에 대하여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16일 밝혔다.

    CBS 의뢰로 실시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선거연령을 하향 조정하는 것에 대해 찬성 응답이 59.0%(매우 찬성 34.3%, 찬성하는 편 24.7%)로 집계됐다. 반대는 38.2%(매우 반대 14.5%, 반대하는 편 23.7%)로 나타났다. ‘잘모름2.8%.

    60대 이상과 보수층을 제외한 모든 지역, 연령, 이념성향에서 찬성이 대다수이거나 우세했고,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 지지층에서는 찬성이 압도적으로 높은 반면,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 지지층에서는 반대가 압도적이거나 대다수인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작년 14일에 실시한 18세 이상 또는 17세 이상선거연령 하향조정에 대한 국민여론 조사에서는 찬성 응답이 46.0%, 반대가 48.1%로 찬반 양론이 팽팽하게 맞섰는데, 1년여 동안에 찬성 여론이 상당폭 증가했다.

    연령별로는 40(찬성 70.1% vs 반대 28.8%)30(66.3% vs 31.6%), 50(61.5% vs 37.0%), 20(59.6% vs 38.5%) 50대 이하 전 연령층에서 찬성 응답이 대다수로 조사됐다. 반면 60대 이상(찬성 42.7% vs 반대 51.2%)에서는 반대가 절반을 넘었다. 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찬성 85.1% vs 반대 14.2%)과 중도층(52.7% vs 45.0%)에서 찬성 응답이 압도적으로 높거나 우세한 반면, 보수층(44.0 vs 54.0)에서는 반대가 우세했다.

    지지정당별로는 민주당(찬성 82.2% vs 반대 16.8%)과 정의당(74.9% vs 22.3%) 지지층에서는 찬성 응답 이 압도적으로 높은 반면, 한국당(15.8% vs 83.6%)과 바른미래당(38.9% vs 61.1%) 지지층에서는 반대가 압도적이거나 대다수로 나타났다. 무당층(43.3% vs 47.6%)에서는 찬반 양론이 팽팽하게 엇갈렸다.

    지역별로는 찬성 응답이 모든 지역에서 다수로 나타난 가운데, 광주·전라(찬성 76.4% vs 반대 21.2%)와 경기·인천(61.7% vs 36.2%), 서울(57.2% vs 40.0%), 부산·경남·울산(55.1% vs 42.1%) 순으로 찬성이 대다수였고, 대전·충청·세종(51.8% vs 45.0%)과 대구·경북(50.2% vs 46.5%)에서도 찬성이 우세한 양상이었다.

    이번 조사는 지난 13일 전국 19세 이상 500명을 대상으로 무선(10%) 전화면접 및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방법으로 실시했다. 응답률은 6.2%이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이다.

    정찬 기자 jchan@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