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전 직원, 청렴실천 다짐… ‘청나비’ 확산

실시간 뉴스

    - 신뢰받는 청렴 영등포 구현 위한 ‘2018년 청렴도 향상 추진계획’ 수립
    - 반부패․청렴실천 캠페인, 청렴주의보 발령, 불만제로 청렴소통방 신설 등
    - ‘청렴은 나로부터 비롯된다(청나비)’ 조직 문화 확산

    ▲출근 중인 직원들에게 청렴실천 결의문과 변경된 청탁금지법 내용이 담긴 홍보물을 전달하고 있는 조길형 영등포구청장


    [폴리뉴스 김석 기자] 영등포구에 청렴 문화가 나비효과처럼 확산될 전망이다.

    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는 2018년을 청렴정상에 다시 오르기 위한 교두보를 쌓는 원년으로 삼기 위해 ‘2018년 청렴도 향상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전 직원이 청렴실천에 나선다고 밝혔다.

    구는 내부청렴도와 외부청렴도, 청렴한 조직문화 확산 등 3개 분야 총 20개의 실효성 있고 지속가능한 청렴시책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특히 ‘청렴은 나로부터 비롯된다(청나비)’는 청렴 조직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해 △전직원 청렴지킴 손도장 찍기 퍼포먼스 △청렴수기공모 △청렴 토크 콘서트 및 연극 등을 개최할 계획이다.

    지난 9일 구청 광장에서는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이 함께 참여해 반부패 ․청렴실천 캠페인을 벌였다. 아침 출근길의 직원들과 주민들을 대상으로 영등포구 청렴실천 결의문과 변경된 청탁금지법을 홍보함으로써 청렴한 구정 분위기를 조성하고 확산시켰다.

    또 올해 처음 시행한 ‘청렴주의보 발령’ 이 눈길을 끈다. 지난 1일 제1호 청렴주의보가 발령되어 설 명절을 앞두고 직원들에게 경각심을 일깨워주고 있다. 이번 청렴주의보는 설 연휴 직무관련자로부터 금품‧향응 등을 받지 않는다는 것을 주 내용으로 한다.

    구민 만족도를 향상시키기 위해 민원처리 시스템도 개선한다. 부패 취약분야 민원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청렴성 및 친절도를 점검하고 유기한 민원에 대해 단계별 처리 과정을 안내하는 문자메시지를 발송하는 등 민원처리의 투명성을 높인다.

    청렴 영등포의 실현 주체이자 내부 청렴도 평가 대상인 영등포구 전 직원을 대상으로 부패방지 관련 인식조사를 실시하고 행정망 내 불만제로 청렴 소통방을 신설해 직원 애로사항 및 내부 불만 해소 창구를 운영한다. 부패행위․공익신고자 신뢰보호를 강화하기 위한 클린신고센터 운영도 활성화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구청장 청렴방송을 개편․운영해 기관장의 청렴의지를 전파하고 △간부진 부패 위험성 진단평가 △청렴 공한문 발송 등 계획된 청렴시책을 순차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주민과 소통하고 직원 간 공유와 참여를 바탕으로 다양한 청렴시책을 추진해 신뢰받는 청렴 1등 영등포를 만들어가겠다.”고 전했다.

    김석 기자 kjh@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