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시 구의원 선거구 개편 추진

실시간 뉴스

    [폴리뉴스 김기율 기자] 서울시가 내년 6.13 지방선거 구의원 선거에서 2인 선거구를 줄이고 3~4인 선거구를 대폭 늘리는 선거구 개편을 준비하고 있다.

    2014년 지방선거 당시 159개 구의원 선거구 중 2인 선거구는 111개, 3인 선거구는 48개였다.

    서울시 자치구의원선거구획정위원회는 지난 6일, 2인 선거구를 36개로, 3인 선거구는 51개로, 4인 선거구는 35개로 신설하는 선거구획정안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시 획정위는 획정안 마련을 위해 그동안 두 차례에 걸친 회의를 열었고, 지난 11월 10일에는 시민과 전문가의 의견을 청취, 수렴하기 위해 공청회도 개최했다.

    시 획정위 관계자는 “자치구 내에서 선거구 간의 인구편차를 줄이는 한편, 2인 선거구를 4인 선거구로 확대하는 데 목적을 두었다”고 밝혔다.

    마련된 자치구의원 선거구획정안은 오는 12일까지 구청과 구의회 등의 의견을 수렴한 뒤 최종적으로 결정된다.

    시 확정위는 선거구획정 최종안을 공직선거법 제24조의3 제5항에 따라 선거일 전 6개월인 12월 13일까지 시장에게 제출해야 한다.

    서울시 자치구의원선거구획정위원회는 공직선거법에 따라 학계, 법조계, 언론계, 시민단체 및 서울시의회·서울시선거관리위원회의 추천을 받아 11명으로 구성, 위촉됐다.


    김기율 기자 ky0123@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