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순실, '국정원 특활비 관련 검찰 소환 또 불응'

실시간 뉴스

    ▲연합뉴스


    [폴리뉴스 이나희 기자] 국정원의 특활비 상납과 관련해 수사선에 오른 최순실이 검찰 소환에 또 불응했다.

    6일 서울중앙지검은 국정원의 청와대 특활비 상납과 관련해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는 최순실에게 소환을 통보했지만 최 씨 측이 거부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검찰은 “최 씨가 출석에 응하지 않아 체포 영장을 청구할지 등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했다.

    앞서 검찰은 지난 달 최 씨에서 관련해 소환을 통보했지만 최 씨 측은 “특활비도 모르고 정치인도 아닌데 검찰이 모든 사건에 대한 정점을 나에게 맞추고 있다”고 반발하고 출석을 거부했다.

    한편 국정원의 청와대 특활비 상납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은 박 전 대통령이 사적인 용도로 사용한 정황을 포착하고 최 씨의 조사가 필요하다고 판단해 소환을 요구한 바 있다.

    이나희 기자 press24@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