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분양 Talk] 한화건설 컨소시엄 ‘세종 리더스포레’ 12월 분양

실시간 뉴스

    ▲세종 리더스포레 투시도.<이미지=한화건설 제공>

    [폴리뉴스 송경남 기자] 한화건설·신동아건설·모아종합건설은 12월 초 세종시 2-4생활권 P4구역 HC3·HO3 블록에 짓는 주상복합아파트 ‘세종 리더스포레’를 분양한다고 16일 밝혔다.

    단지는 최고 49층, 11개 동, 전용면적 84~149㎡ 1188가구로 조성된다. HC3블록은 ▲84㎡ 170가구 ▲99㎡ 137가구 ▲112㎡ 35가구 ▲145㎡(펜트하우스) 1가구 등 343가구 규모다. HO3블록은 ▲84㎡ 417가구 ▲99㎡ 254가구 ▲114㎡ 149가구 ▲119㎡ 22가구 ▲147㎡(펜트하우스) 2가구 ▲149㎡(펜트하우스) 1가구 등 845가구로 구성된다.

    세종 리더스포레 단지 바로 옆으로 2-4생활권의 중심상업시설인 어반아트리움이 있다. 어반아트리움은 2-4생활권의 중심상업시설로 쇼핑거리와 다양한 문화복합상업시설이 계획된 곳이다. 세종시 유일의 백화점도 2-4생활권에 계획된 상태다. 또 세종시의 문화예술을 책임질 세종아트센터(2019년 완공 예정)도 단지 앞에 있다.

    여기에 제천 수변공원과 국립세종수목원(2021년 개원 예정)이 단지와 가깝고 나성초·중학교(2019년 개교예정)를 비롯해 세종예술고(2018년 개교예정) 등을 걸어서 통학할 수 있다.

    세종시 2-4생활권에서 아파트 분양은 올해 처음이다. 모두 4개 구역(P1·P2·P3·P4)에서 아파트 공급을 예정돼 있는데 세종 리더스포레가 유일하게 컨소시엄 아파트다. 지난해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에서 진행한 도시건축 설계공모전 당선작이기도 하다.

    세종 리더스포레는 다양한 특화설계가 적용된다. 최저 16층부터 최고 49층까지 다양한 층고가 적용돼 각 동별로 조망권을 최대한 확보했다. 49층 최고층에는 스카이갤러리를 둬서 단지 외관에 차별화를 뒀다. 주택구조도 복층형, 펜트하우스 등 총 38개 타입으로 설계해 입주자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출 수 있도록 했다.

    한화건설 컨소시엄은 현재 정부세종2청사 인근(세종시 한누리대로 193)에서 홍보관을 운영 중이다. 견본주택은 세종고속시외버스터미널 맞은편(세종시 대평동 264-1번지)에서 12월 초 오픈 예정이다. 입주는 HC3 블록이 2021년 2월, HO3 블록이 2021년 6월 예정이다.

    한편 단지내 상업시설은 내년 상반기 분양 예정이다. 상업시설의 경우 HC3블록(7586㎡)은 1~2층에, HO3블록(1만9993㎡) 상업시설은 1~2층과 45~49층에 배치될 예정이다.

    송경남 기자 songkn@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