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회찬 “김장겸 해임 환영, MBC 이제 다시 시작”

실시간 뉴스

    “김장겸 등 경영진, MBC 무력화에 앞장”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사진=연합뉴스>

    [폴리뉴스 김희원 기자]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는 14일 전날 MBC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가 김장겸 MBC 사장 해임을 결정한 데 대해 “환영한다”고 밝히며 MBC의 정상화를 기대했다.

    노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그간 김장겸 MBC 전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은 방송의 공정성을 저버리고 노조를 탄압하며 MBC를 무력화하는데 앞장섰다”며 “그 과정에서 공정방송을 앞장서서 이끌었던 수많은 MBC 종사자들이 해고, 부당전보, 징계를 받았다”고 지적하며 이같이 말했다.

    노 원내대표는 “어제 방송문화진흥회 이사회가 김장겸 전 사장을 해임하기로 결의한 만큼 이제 남은 것은 MBC의 정상화”라며 “하루 속히 새 사장이 선임되고 해고된 노동자들이 복직되며 부당 전보된 종사자들이 자기 위치로 돌아오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노 원내대표는 “권력으로부터 독립적인 언론, 불편부당함을 기치로 성역을 두지 않고 사회적 논의를 이끌어온 MBC는 이제 다시 시작”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노 원내대표는 “아울러 MBC 투쟁과정에서 병을 얻어 투병 중인 이용마 기자가 하루 빨리 회복되기를 바란다”며 “MBC정상화가 그 어떤 치료제보다 훌륭한 치료제가 되어 이용마 기자를 복귀시켜주기를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김희원 기자 bkh1121@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