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바른정당 “靑 ‘세월호 보고조작’ 발표, 충격적…명확히 밝혀지길”

실시간 뉴스

    [폴리뉴스 이적 기자] 바른정당은 12일 박근혜 정부가 세월호 첫 보고 시점 기록을 사후에 조작했다는 청와대 발표에 대해 “수사 기관의 엄격한 수사를 통해 사실관계가 객관적이고 명확하게 밝혀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박정하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청와대 브리핑대로라면 충격적”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박 수석대변인은 “다만 당시 청와대의 해명과 좀 더 중립적인 확인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청와대는 박근혜 정부 청와대가 세월호 사고 당일 박 전 대통령에게 사고에 대한 최초 보고를 받은 시점을 사후 조작한 정황이 담긴 보고서 파일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적 기자 lj@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