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민주당 “야3당 박성진 ‘부적격’ 전제 태도, 대단히 유감”

실시간 뉴스

    “인사청문회, 사상검증에만 몰두”

    ▲더불어민주당 제윤경 원내대변인. <사진=연합뉴스>


    [폴리뉴스 주연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13일 박성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 ‘부적격’ 인사청문보고서 채택과 관련해 “결과를 떠나, 야3당이 후보자의 적격·부적격 여부를 사전에 전제하고 인사청문회를 시작하는 태도가 대단히 유감”이라고 밝혔다. 

    제윤경 원내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같이 말하며 “개인의 사상적 편향성, 종교적 신념 등만을집중적으로 추궁해 정작 검증해야 할 전문성과 리더로서의 자질 등은 다루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제 원내대변인은 “사상검증에만 몰두하는 인사청문회 문화가 사라져야 한다”며 “인사청문회는 대통령의 인사권을 존중하는 것을 전제로 진행돼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향후 있을 청문회에서는 고위 공직자의 신상이나 도덕성을 문제 삼는 것이 아니라, 업무능력과 자질 중심으로 객관적인 평가가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연 기자 yeon@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