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산업개발] 건설업종 전반적 주가 하락 반영, 목표가 15.3%↓ -유진

실시간 뉴스

    [폴리뉴스 조현수 기자] 유진투자증권은 현대산업개발[012630]에 대해 “실적 추정치는 유지했으나, 건설 업종 자체의 전반적인 주가 하락에 따라 적용 주가배수가 1.5배에서 1.3배까지 낮아졌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5만 9000원에서 5만 원으로 15.3% 하향한다고 밝혔다.

    이상우 유진투자증권 기계·조선·건설 부문 애널리스트는 “타 건설사 역시 실적 개선에도 주가는 부진한 상황이 현대산업개발에도 적용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애널리스트는 “건설, 특히 주택 부문에서 강점을 보인 현대산업개발 주가에는 현재 정체 상태에 있는 ‘수주잔고 증가속도’가 관건”이라며 “유진투자증권은 그 증가속도가 유지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올 하반기 대형 건설사 시장은 강남권 재건축 시공사 선정 이슈가 크게 작용할 것이라며, 서초 신동아(3233억 원 규모)에 현대산업개발이 시공사 경쟁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수주 여부가 중요하다고 분석했다.

    조현수 기자 moonstar3443@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