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성, "고양시 통일한국의 실리콘밸리로 신성장 동력 확보 할 것"

실시간 뉴스

    ▲최성 시장 / 고양시 제공


    [폴리뉴스 이나희 기자] 고양시(시장 최성)는 통일한국의 실리콘밸리 본격 추진을 위해 광교 테크노밸리를 벤치마킹했다고 밝혔다.

    앞서 최 시장은 지난 15일 광교 테크노밸리를 방문해 단지 조성 배경 및 추진상 쟁점사항, 기업유치 전략 및 문제점 해결방안, 경기과학기술진흥원, 경기중소기업지원센터, 차세대 융합기술원 등 단지 내 입주기관과 협력방안, 단지 활성화•네트워크 구축 및 입주기업 사후관리 등 우리 시에 접목 가능한 방안을 중점 논의했다.

    이어 최 시장은 최봉순 제2부시장과 함께 수원 광교신도시 신청사 건립부지에서 열린 '경기융합타운 및 신청사 기공식'에 참석했다.

    남경필 경기지사와 손학규 전)경기도지사, 각 기관장, 대표시민 등과 함께 경기도 31개 시•군 지역 흙과 물의 합토식(합수식)에 참여, 기공식을 축하했다.

    한편 최 시장은 지난 달 28일부터 이달 10일까지 러시아, 노르웨이, 미국 등을 방문해 월드옥타(세계 한인무역협회)와 통일한국 실리콘밸리 성공 추진을 위한 투자유치 협정서(MOA)를 체결했으며 통일한국의 실리콘밸리를 대한민국의 신성장 동력으로 확보하고자 전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나희 기자 press24@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