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EB하나은행, 라오스 1위 은행 BCEL과 업무제휴

실시간 뉴스

    ▲KEB하나은행은 지난 14일 라오스 비엔티안 크라운 호텔에서 자산규모 1위 은행인 BCEL과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KEB하나은행 김범래 외국인투자사업부장(사진 왼쪽)과 BCEL 라차이 칸프라봉 부행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KEB하나은행 제공>

    [폴리뉴스 강준완 기자] KEB하나은행은 라오스 현지은행인 BCEL과 송금 및 무역금융 분야의 전략적 업무제휴를 추진하는 양해각서를 비엔티안 크라운 호텔에서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KEB하나은행은 자산규모 기준 라오스 1위 은행인 BCEL과 함께 국내에 파견될 예정인 라오스 근로자들을 위한 금융 서비스 제공에 나선다. 이후 무역금융 등 다양한 분야에서 양행간 상호협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우리나라와 라오스는 2016년 9월 고용허가제 도입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이 체결됐다. 라오스는 이에 16번째 국내 근로자 송출국가로 편입됐으며, 올해 하반기 처음으로 대한민국에 근로자를 파견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두 은행 임원 및 라오스 고용서비스센터와 라오스 중앙은행 관계자도 함께 참석했다.

    KEB하나은행 관계자는 “라오스 대표 은행과 업무제휴로 라오스 근로자를 대상으로 한 금융서비스 제공이 가능하게 됐다”고 말했다.

    강준완 기자 jeffkang@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