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택 “文 대통령, 여야정 협의체 구성 제안”

실시간 뉴스

    “경우에 따라 국무총리 참석하거나 대통령 직접 참석”

    ▲자유한국당 정우택 대표 권한대행이 19일 오후 국회 당대표실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원내대표 간 회동 내용에 대해 브리핑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폴리뉴스 안병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여야정 협의체 구성을 제안했다.

    이날 청와대에 열린 문 대통령과 여야 5당 원내대표 오찬 회동에 참석한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이같이 제안했다고 밝혔다.

    정 원내대표는 여야정 협의체에 각 당의 정책위의장도 포함되며, 경우에 따라 국무총리가 참석하거나 문 대통령이 직접 참석한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상시 소통과 대화를 위해 여러분과 뜻을 같이할 것”이라면서 “격식에 얽매이지 않고 정례적인 협의체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현안이 있어서 여는 것이 아니라, 현안과 관계없이 정례적으로 열어 국민에게 희망을 주는 협의체를 만들겠다”고 언급한 것으로 전해졌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찬의 성격에 대해 “우리가 새롭게 출발하는 첫 출발의 의미를 갖는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병용 기자 byahn@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