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朴 삼성동 자택 매각...구룡산 자락 내곡동行

실시간 뉴스

    ▲연합뉴스

    [폴리뉴스 이나희 기자] 박 전 대통령이 삼성동 자택을 매각하고 새 사저로 옮긴다.

    21일 연합뉴스는 이날 박 전 대통령 측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박 전 대통령이 최근 삼성동 자택을 매각하고 내곡동으로 내주쯤 이사할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또 이 관계자는 이사 이유에 대해 삼성동 사저가 낡은 데다가 최근 이웃 주민들의 불편을 고려해 매각을 하고 이사하는 것이라고 매체는 보도했다.
     
    현재 집은 박 전 대통령의 명의로 돼 있지만 등기부등본상에는 소유권 이전절차 진행중이라고 표시돼 있다고 보도했다. 또 매각 금액으로는 70여 억원대 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박 전 대통령의 사저가 마련된 곳은 구룡산과 대모산, 경기도 성남시와 경계가 되는 인릉산 사이에 형성된 분지에 자리잡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나희 기자 press24@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