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빛나라은수' 박하나, 이영은-김동준 이간질 시도...백수련, 또 거짓말

실시간 뉴스


    ▲<사진=KBS 1TV 일일드라마 '빛나라은수' 캡처>



    [폴리뉴스 김재영 기자]'빛나라은수'에서 박하나는 이영은이 자신과 같은 식구가 되는 것이 싫다. 박하나는 일부러 김동준이 소개팅한다고 흘려 이영은을 고민하게 만든다. 백수련은 아프지도 않으면서 봉사활동을 하기 싫어 꾀병을 부린다.

    17일 방송되는 KBS 1TV 일일드라마 '빛나라은수'에서 윤수호(김동준 분)는 김빛나(박하나 분)에게 식당 일을 설명한다.

    이날 '빛나라은수' 방송에서 김빛나는 양파를 까라는 이야기에 "이걸 다요?"라며 놀란다. 그러나 윤수호는 대수롭지 않은 듯 "우리집 줄 서서 먹는 거 몰라요?"라고 묻는다. 양파를 까면서 김빛나는 괴로워한다. 윤범규(임채무 분)는 "그렇게 힘드냐?"라고 묻는다. 김빛나는 "너무너무 힘들도 맵고 손도 시려워요"라며 울먹인다.

    최여사(백수련 분)는 김여사(남능미 분)의 검사를 받는 게 싫다. 김여사는 "이따 검사하러 온댔으니까 제대로 해요"라고 말한다. 최여사는 카메라가 있는 것을 보고 "아이고 나 죽네"라며 엄살을 부린다. 

    김빛나는 오은수와 같은 차를 타고 가면서 "내일 제 후배 만나기로 했잖아요. 만나면 반할 걸요?"라고 말한다. 

    오은수는 윤수호에게 "윤수호 씨는 나 없어도 잘 지낼 수 있죠?"라고 묻는다. 엉뚱한 소리에 윤수호는 불안해하며 "무슨 뜻이에요?"라고 묻는다. 

    김재영 기자 enterpoli@nate.com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