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정당, 대선기획단 출범…단장에 3선 김용태

실시간 뉴스

    경선위원으로 박명호 교수 추가 인선…정책연구소 설립 추진도

    ▲바른정당 정병국 대표(오른쪽)가 16일 오전 국회 당대표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김용태 의원에게 대선기획단장 임명장을 수여한 뒤 취재진을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폴리뉴스 안병용 기자] 바른정당은 3선 김용태 의원을 단장으로 하는 대선기획단을 16일 출범시켰다.

    바른정당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를 통해 김 단장을 포함한 9명으로 구성된 대선기획단 구성안을 의결했다.

    바른정당 대선기획단은 김 단장 외 오신환‧하태경‧홍철호 의원과 박준선 당무본부장, 김진수 서울 중랑갑 원외당협위원장, 김진수 서울시의원, 김기철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 김성용 전 새누리당 미래세대위원장 등으로 구성됐다.

    김 단장은 “정당의 존재 이유가 정권 획득이라면 열심히 하는 게 아니라 이기는 데 방점을 찍는 기획단이 되겠다”고 밝혔다.

    바른정당은 또 이날 경선관리위에 박명호 동국대 교수를 추가 인선, 현재까지 9명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아울러 당 정책연구소 설립추진위원회를 출범시키기로 하고, 추진위원장에는 김세연 의원이 임명됐다.

    안병용 기자 byahn@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