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리뉴스 창간 16주년 축사]정세균 국회의장

실시간 뉴스

    ▲정세균 국회의장(사진=폴리뉴스 이은재 기자)

    지난달 6월 28일 오전 인터넷 종합미디어 폴리뉴스의 창간 16주년 기념식이 서울 여의도 CCMM빌딩 12층 서울시티클럽 컨벤션홀에서 열렸다. 폴리뉴스 창간 16주년 기념식에는 상생과통일포럼 공동대표인 정세균 국회의장도 자리를 함께 했다.

    다음은 정세균 국회의장의 축사다.

     

    폴리뉴스 창간 16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언론은 세상을 보는 창이라고 합니다. '폴리뉴스'는 지난 16년간 우리 사회의 정치, 경제, 문화, 외교안보 이슈와 쟁점을 들여다보는 창문 역할을 해왔습니다. 감당하기 어려울 정도로 대량정도가 유통되는 정보의 홍수 속에서 우리 실생활과 밀접한 핵심 의제를 뽑아내고 이슈를 분석하고 방향성을 제시하는 역할을 잘 수행해 왔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일방적인 비판에 그치지 않고 합리적인 대안을 제시하는 정론지로서의 역할을 충실하게 해왔습니다. 무엇보다 정치, 경제 문제를 국민들의 실생활 차원에서 접근하여 독자들이 가려운 곳을 긁어주는 노력을 해 왔다는 점이 높이 평가 받을만하다고 생각합니다. 그간의 노고의 감사드립니다.

      

    이런 고민과 노력의 산물로 탄생한 ‘상생과 통일 포럼’도 성공적으로 뿌리를 내리고 있습니다. 상생과통일 포럼은 보수와 진보, 여와 야를 아울러 대한민국의 미래를 함께 고민하고 대안을 만들어 가자는 취지로 결성되었으며 이는 폴리뉴스의 창간모토와 맞닿아 있습니다.

      

    상생과 통일 포럼은 그동안 대한민국의 금융 산업 경쟁력 제고방안, 한반도를 둘러싼 국제정세 분석, 우리나라의 미래를 위한 남북관계 및 통일 문제 등에 대해 연구하고 토론해 왔습니다. 또한 주기적으로 '한국경제의 진단과 해법'이라는 주제로 우리 경제의 현주소를 객관적으로 들여다보고 미래를 내다보는 장을 마련했습니다.

      

    오늘 이 자리가 우리 사회의 당면 현안에 대한 대안과 비전을 논의하는 생산적인 자리가 되길 바랍니다. 폴리뉴스 창간 16주년을 다시한번 축하드리며 더 큰 도약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